현대기아차 전기차 배터리셀 공급업체  LG화학 주가, 배당금

전기차가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수요는 많은데 공급이 수요를 못따라 가는 현상이 빚어지고 있다. 코나나 니로 전기차 가격이 보조금을 받으면 3천만원 초반대에 구입할 수 있고, 이런 차종의 경우 주행거리가 400km에 육박해서 주행거리에 대한 약점은 개선했다. 관공서와 쇼핑몰, 마트를 중심으로 충전시설도 확충하여 충전장소에 대한 걱정도 덜긴 했다.

 

 

 

하지만 아직도 불편한 점은 바로 충전시간이다. 최소 30분~1시간은 충전해야 하는 것은 현재로서는 전기차의 치명적인 약점이다. 주유하는 시간이 2~3분인 것과 대비해 너무 충전시간이 길다.

다시 전기차의 공급부족 원인으로 돌아가 보자. 현대기아차 전기차의 핵심부품인 배터리셀은 LG화학에서 공급하는데 LG화학 역시 배터리 셀의 주문폭주를 감당하지 못하고 있다. 주문이 폭주한다고 해서 공장증설을 바로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기 때문이다. 이런 추세대로 간다면 LG화학의 배터리셀 공급확대에 따른 이익증가는 당연할 것이다. 추세대로만 간가면 LG화학의 주가를 견인할 것이라고 판단한다. 단순한 추세판단으로는 생산증가는 이익증가로 이어질 수 있지만 글로벌 배터리 생산업체, 즉 경쟁업체와의 점유율 전쟁에서 도퇴된다면 위기를 맞을 수 있다.

주요 매출구조는 어떻게 될까? 의외로 전지사업부는 20% 정도 비율이고, 기초소재 사업이 전체매출의 65%를 차지한다. 기타 정보전자소재 등이 14% 정도다. 배터리사업인 핸드폰, 자동차 전지의 경우 내수 23%, 수출 77% 비중으로 수출물량이 압도적으로 많다. 이 수치는 국내보다는 글로벌 경기 및 영업에 영향을 많이 받는다는 증거다.

LG화학의 현재 주가는 어떠할까?
2018년 2월 44만원이 넘었던 주가는 현재 고전중이다. 10월 초에는 30만원까지 떨어졌다가 현재 32만원 수준이다. 2016년. 11월에는 21만원까지 하락한 바 있다.

2018년 배당금은 6500원으로 예상하고 있다.

엘지화학의 면역항암제 개발, 미래의 먹거리가 될 것인가? LG화학은 미국의 바이오벤처 기업 '큐 바이오파마'와 협력하여 면역항암제를 개발한다. 해외 제약사들이 선점한 이 항암제 시장에서 자리를 잡으면 엄청난 수익원을, 그렇지 않으면 투자액 손실을 감당해야 한다.

 

최근 LG화학은 외부출신 신학철 3M부회장을 영입했다. 신학철 부회장은 소재부품 사업 경험자료서 전기차 시장을 대비한다는 분석유 주요하다.

 

기타 유용한 포스팅은 아래 참조

2018/11/12 - [길따라 바퀴따라/드림카 이야기] - 2018 기아 니로 하이브리드, 니로 EV전기차 인기비결은 연비와 실내공간

2018/11/05 - [길따라 바퀴따라/드림카 이야기] - 유류세 인하 LPG 기름값 인하시기 경차 유류세 환급

2018/11/03 - [길따라 바퀴따라/대중교통 정보] - 렌터카 타다 요금, 타다 드라이버 채용공고, 근무여건 정보

2018/10/30 - [길따라 바퀴따라/드림카 이야기] - SUV 중고차 인기차종 베스트 3-기아차 쏘렌토, 현대차 코나, 모하비

2018/10/25 - [길따라 바퀴따라/드림카 이야기] - SUV 코나 전기차냐 하이브리드차냐-혼다 어코드, 렉서스 ES300h, 그랜져 하이브리드 비교

2018/10/22 - [길따라 바퀴따라/대중교통 정보] - 카쉐어링 쏘카 파헤치기-쏘카 장단점, 이용요금, 이용방법

2018/09/27 - [길따라 바퀴따라/대중교통 정보] - 노선버스의 적자운행은 공공형 택시(복지택시, 100원택시)로 예산절감

 

 



Comments

  1. Bliss :) 2018.11.15 10:2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여기는 보조금 올해초에 없어졌어요ㅠ 저희는 고속충전기를 100만 원 이상 가격으로 구입해야해서 그냥 차고에서 일반 충전하는데 배터리 쪼끔한건데도 6시간 걸려요ㅋㅋㅋㅋ 고속은 평균 1시간이긴 하더라구요 앞으로 배터리 용량과 수명, 스피드 충전이 관건일 듯해요 따스한 하루 되세요^^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