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 동네 형님을 따라 배드민턴을 치러 갔습니다. 운동 후 그 형님 클럽분들하고 점심을 먹으러 가면서 통성명을 하는 자리에서 있었던 이야기입니다.

 한 분께서 무슨 띠냐고 제게 묻습니다. 저는 "나이는 XX, 띠로는 양띠입니다"라고 말씀드렸더니 그 분께서는, 그리고 다른 분께서는 주민등록상 몇년생이냐고 묻습니다. 띠를 물어봐서 그냥 띠만 말씀드렸으면 이런 혼돈이 없었을 터인데 괜시리 나이까지 말씀드려서....라는 후회를 했지만서도...분명 띠만 말씀드렸어도 '그럼 나이가 XX인가? '라고 되물으셨을 것입니다. 그럼 제가 또 나이를 말씀드리면 '어...나이가 XX-1 아닌가?'라고 되물으셨을 것 같네요.

 띠에 대해 제가 가지고 있는 개념은 이렇습니다. 띠는 서양에서 기원한 것이 아닌 동양문화이기 때문에 음력 기준으로 하는 것으로 믿었습니다. 그래서 1월생인 저의 띠는 양력 동년생하고는 1띠 빠른 띠를 지니게 된 것이죠.

 제가 알고 있는 것과 다른 것인지...만물박사에게 물어 보았습니다.

인터넷에도 저와 유사한 고민을 몇십년간 한 사람들이 수두룩하더군요. 특히하고도 신뢰할 만한 글을 일고 종합해 본 결과 띠의 기준은 바로 "입춘"이라는 것입니다.

아래 기사는 1978년 경향신문에 기재되었습니다. 멋모르고 띠를 양력에 결부지시는 것은 무식한 처사란 것이 골자입니다.

또다른 신뢰도 높은 문헌을 제시하겠습니다.

<의심많은 교양인을 위한 상식의 반전>에서는 다음과 같이 띠에 관한 기준을 제시합니다.

띠는 음력설을 기준으로 한다? 그렇지 않다. 엄밀하게 따져 음력설과는 아무런 상관관계가 없다. 음력설이 되면 해가 바뀌어 새해가 되지만 띠는 요지부동이다. 띠는 태양력도 아니고, 태음력도 아니다. 띠는 태양의 위치에 따라 정하는 절기력()을 기준으로 한다. 절기력은 태양의 황도(, 태양이 움직이는 길)에 따라 매겨진다. 입춘()을 시작으로 해서 대한()으로 끝나는 24절기는 정확히 양력 날짜와 일치하게 된다.

[네이버 지식백과] 띠는 음력설이 기준이다? (의심 많은 교양인을 위한 상식의 반전 101, 2012. 9. 24., 끌리는책)

 

그래서 내린 결론은 띠를 구분하는 달력은 양력이 아닌, 그렇다고 정확히 음력도 아닌 정답은 '입춘'입니다. 입춘이 매년 바뀌긴 하지만 그래도 음력설 전후로 있으니 음력 기준의 띠구분을 한다 해도 크게 다를 것 같지는 않습니다.

여러분들은 띠를 물어 보며 양력기준으로 구분하는 우를 범하지 맙시다. 띠는 동양문화이며 동양문화는 음력기준이고, 띠의 기준은 태양의 움직임을 기준하는 절기, 다시말해 입춘을 기준하기 때문입니다. 띠를 물어보지를 말던지~~~

 

 



Comments

  1. 2015.12.01 15:37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 Bliss :) 2015.12.02 09:1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앗! 저도 몰랐던 사실이네요~>.< 신기해서 본문에 나온 예처럼, 78년 11월생인 남푠에게도 낭독해 드렸습니다ㅋㅋㅋㅋ 엇!? 독거미님 양띠세요? 저도 양띠인데?ㅎㅎ 한바퀴 돈 양띠이지요?ㅠㅠ
    오늘하루도 파이팅 하시길 바래요^^ 좋은 기운도 보내드립니다! 힘내세요^^

    • 레오나르토드 2015.12.02 15:5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띠 문제로 신경이 쓰여서 찾아 봤다니깐요~~
      알지도 못하면서 띠를 따지는 분들때문에....
      결국 저도 정확히는 알지 못했지만....^^;

  3. 2015.12.02 23:21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레오나르토드 2015.12.03 10:3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양파처럼 까면 깔수록.....나오는 과거사.......ㅎㅎㅎ
      친구인증이네....그것도 광주친구~~~

      여기서 더 들어가면 뭐가 더 나올지도 몰라...ㅎㅎㅎ

  4. 2015.12.03 22:42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5. guswlr99002 2015.12.12 21:07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근데 띠의 기준이 입춘이면 양력 2월 4일인데 이상한 의문이 듭니다!조선시대 철종 이전에는 양력이 없는 음력이만이 존재했는데 음력으로 입춘이면 1월만 기재되고 음력1월 몇 일인지까지는 모르는데 그럴거면 뭐하러 띠를 따지는지 모르겠네요.
    뭔가 정확한 기준일이 없는 음력 입춘일을 띠의 기준으로 한다는게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네요.

    • 레오나르토드 2015.12.13 12:3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띠문화가 일단 저도 좀 받아들이기가 뭐하긴 한데
      한국사람들 문화니 기본적으로 받아들여야 하는 듯 해요.
      근데 무식하게 양력 기준으로 적용하는 거에 반기는 들고 싶네요.
      띠의 기준을 따져 보니 음력이 맞는 줄 알았는데...그건 아니었구...
      제 판단에는 입춘일이 기준인듯 해요.

      선생님 생각은 어떠세요?
      띠문화 자체를 부정하세요? 아님 띠의 기준을 어디로 보시는지요?

  6. ? 2016.01.07 13:47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기사에는 구정을 기준으로 해야하지 않겠는가?라고 돼 있는데 구정=음력 1월 1일 설인데 입춘 기준이 맞나요?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