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를 통한 영어공부를 연구하는 중입니다.

일단 연구하고 나중에 공부하려구요..ㅎㅎㅎ

 

에니메이션으로 접근한 이유는 흥미를 잃지 않기 위해서입니다.

영어를 공부하는데 필요한 절박함이나 재미 두 요소가 필요한 바

절박함이 부족해 질 때에는 재미라도 좀 얻기 위해서요.

 

어린이를 대상으로 만든 애니메이션이라면 발음도 정확하고

내용도 쉬울 듯 해서 좋을듯 합니다.

 

아이들과 함께 보며 공부도 할겸 해서요...

 

유튜브 검색창에 키워드를

 

kids animation movies 2015로 검색해 보니

Animation Movies 2015 Full Length - Disney movies - Cartoon for kids

한 10분 보니 수준이 너무 높음을 확인....

일단 30%는 들리는데 70%가 문제..... 

 

한참을 찾다가 괜찮은 에니를 찾았습니다.

바로 아이들이 좋아하는 '토마스와 친구들'

딱 제 수준이네요.

이해/청취 가능 정도 70%

아이들도 좋아할 듯 하구요.

게다가 시리즈물이라 좋습니다.

연속성이 있어서요.

 

 

 

 

정서적으로 미국만화영화는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을 수 있죠?

한국 에니메이션 중 쉽게 접근 가능한 애니가 바로

'tayo the little bus english'입니다.

내용도 쉽고 영어수준도 딱 맞습니다. 타요 또한 시리즈물입니다.

 

 

토마스와 타요을 선택했으니

이제부터 재미있게 보면서 영어공부를 해야 겠습니다.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