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아침 10시 30분 빅마켓을 찾았습니다.

주말 아침임에도 불구하고 부지런을 떨었죠^^

마트 가면 옆사람한테 이리 저리 끌려 다니는 느낌 때문에 힘든데

오늘은 조금 능동적으로 마트를 가고 싶어 했죠.

바로 저의 필수 식량인 맥주가 떨어졌기 때문입니다.

클라우드 애호가인 저는 500ml짜리 3박스 연속으로 먹고 있습니다.

클라우드 한박스 살겸 해서 한가한 오전시간을 이용했습니다.

 

 

빅마켓이 롯데그룹꺼인 건 다 아시죠? 그래서 입구에 보시면 이렇게 롯데 관련 홍보가

큼직하게 되어 있습니다.

빅마켓은 역시나 창고형 매장인 코스트코를 표방한 마트입니다. 모든 것이

코스트코를 모방/창조했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결재수단 역시 코스트코처럼 일부 카드와 현금, 그리고 롯데상품권으로 하실 수 있습니다.

결재 가능한 신용카드는 롯데/신한/KB국민카드 3종류이며, 현금카드도 가능합니다.

역시 코스트코의 코스프레를 보는 것처럼 입구를 들어서자 마자

디스플레이된 명품 귀금속 진열장이 보입니다.

코스트코도 딱 이 배열의 디스플레이거든요~

 

주말치곤 사람이 적은 편이었어요. 이렇게 남들 쉬고 있을 때 움직여야 덜 고생하죠~

사람 없으니 한가하니 좋더라구요.

 

이제부터 눈에 띄는 상품 몇가지 소개해 올리겠습니다.

 

 

점보롤 화장지가 10500원입니다.

500m 4개면 양이 대단하죠? 업소용인데 가정집에서 쓰시는 분들이 있을까요?

미관/편견 이런 걸 감당해 낸다면 가정집 알뜰전략으로 사용할 수도 있을듯 합니다.ㅎㅎㅎ

 

벌써 시장에서는 크리스마스를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사람 키만한 산타인형이 20만원 하더라구요.

전 별로 이런 거추장스러운 게 안끌리더라구요~

이런 거 사서 세워 놓을려면 대형 저택에서 살아야 되는 게 아닌가 싶네요?~~

 

생활용품은 눈에 잘 안보이고 이런 가전제품만 보입니다.

롯데에서 하이마트를 인수한 건 다 아시는 사실~

그래서 빅마켓에 하이마트가 입점해 있습니다.

중국의 가전혁명으로 대표되는 브랜드 하이얼의 대형TV가 53만원 정도 하고 있었습니다.

 

 

 

보너스 받아 사고싶은 노트북~

요즘 노트북은 정말 얇고 가볍더라구요~

삼성 센스 12인치 노트북이 130만원~

 

모니터가 원래 이렇게 쌌나요?

삼성 24인치 모니터가 34만원

 

하이마트의 전경입니다.

아주 크지는 않고 적당한 사이즈의 규모로 빅마켓 한켠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클라이드 맥병주입니다.

500ml 12병에 16480원입니다.

병당 1373원이며 공병 환불금액 제외입니다.

 

이곳은 식품매장 통로입니다. 좌우측에 여러가지 식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정면의 DELI 에는 따뜻한 치킨, 볶음밥 등등의 식품을 판매하죠.

 

농심 햅쌀밥입니다. 요즘 소셜에서 판매하는 햇반보다 비싸네요.

12개에 9390원입니다.

 

 

코스트코처럼 빵 파는 곳도 있습니다.

양과 가격이 거의 흡사합니다. 5천~6천원 수준입니다.

 

과일이나 야채 파는 냉장고도 있습니다. 계란이 조금 싸더군요. 가끔 샐러드도 괜찮아서 삽니다.

 

냉장식품 코너에 있는 상품들입니다.

브로클리나 양상추 등의 모습입니다.

 

견과류 매대의 모습입니다.

견과류는 확실히 코스트코가 더 낫습니다. 여기서 견과류 산 적은 없네요.

 

돼지목심이 100g당 1100원입니다.

육류도 전반적으로 괜찮은 편입니다.

 

블루벨리 요거트 롤이 6000원인데 너무 사고 싶었지만....

참았습니다....

 

망고크림 크로와상이 4000원입니다.

이런 것도 맛있긴 한데 먹고 나면 후회하는 음식들이죠...

 

가장 사야 했던 하리보 젤리의 가격이 몇 천원 인상되어 판매하고 있어

구매를 포기했습니다. 이번에 광주 갈때 많이 사 가서 아이들 있는 집 좀 나눠 주려고 했는데 말입니다.

 

계산대 한가하죠? 여러분도 토요일 오전에 쇼핑해 보셔요. 한가한 쇼핑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장본 물건들을 계산했습니다.

맥주, 물, 과자, 가방 네개 샀는데 7만원.....

역시 돈은 벌기는 어려워도 쓰는 건 참 쉽습니다.

 

캐스 캐더슨 솔더백은 언니가 사달라고 부탁해서 사 주는 거라 ....여기 백 괜찮아요~ 가격은 35000원

 

 

계산한 물건을 카트에 담고 에스컬레이터로 내려갑니다.

계산대는 1층

지하1층은 동물원, 토이저러스, 밥집, 커피숍, 롯데리아, 엔제리너스 등등

그리고 지하 2층~ 이 주차장입니다.

지금까지 주말 토요일에 빅마켓의 모습을 살펴 보셨습니다.

결론은 사람이 많이 없어 한산해 쇼핑하기도 편하고

식품 매장에 시식행사도 해서 맛도 볼수 있고 좋습니다.

이번에는 토이저러스를 안들렸지만 한번씩 장난감이 필요하면 실물로 볼수 있어 좋습니다.

 

 



Comments

  1. 2015.10.27 16:54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