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필요한 아이템을 지이크 홈페이지에서 살펴 봤다.

엑세사리는 백팩, 밸트

옷은 긴팔남방, 카라티, 면바지 정도를 살펴 봤다.

지이크와 지이크 파렌하이트는 컨셉이 거의 같지만 지이크 파렌하이트는 아울렛 브랜드로서 지이크보다 가격대가 조금 낮다.

김우빈 이후 이종석이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캐쥬얼 정장이나 포멀한 정장을 입고 다닐때면 가방 코디가 어려운 경우가 많다. 가방이 보통 정장에 어울리는 가방이 없기 때문이다. 그래서 구하고 있는 것이 정장에 어울리는 가방.....

젊은 남성분들이 많이들 매고 다니는 정장가방은 샘소나이트 레드가 대세지만

대세의 의미는 그만큼 희소성이 없다는 뜻이라 너도 나도 매는 가방을 매는 건

너무 개성이 없다.

그리하여 찾은 제품이 바로 지이크 백팩

검정색상이고 깔끔해 보여 정장에 잘 어울릴듯 하다.

가격은 59,000원

 

정장밸트는 의외로 정장을 착용시 눈에 띄는 아이템이다. 은근히 시선이 가면서 정장의 품위를 가미시키는 아이템으로서 튀는 색상보다는 검정색상이 가장 무난하다.

경제적 여유가 있다면 몽블랑 제품을 사겠는데

여유가 없어 이런 정도의 제품을 찾고 있다.

가죽제품의 경우 내구성이 있어 장기간 사용할 수 있다. 인조가죽의 경우 얼마 안가 겉부분의 껍질이 벗겨져 사용하기 힘들다.

이 정장용 가죽밸트의 판매가는 69,000원으로 의외로 가격대가 나가는 편이다.

구멍이 있는 아래의 형태 밸트가 품위가 더 있어 보인다.

 

 

지금은 한창 여름이지만 반달만 지나면 가을바람이 한번씩 불어올 것이다.

그 시기가 되면 낮에는 덥고 아침저녁에는 쌀쌀해 진다.

그런 시기에 입는 간편한 긴팔남방이다. 요즘 직장에 와이셔츠 입는 분들은 많이 없다.

남방에 면바지, 그리고 컨버스화 신으면 무난한 패션으로 코디할 수 있다.

 

지이크의 면바지를 찾아 봤는데 이건 면바지가 아닌 정장바지가 아닌가 싶다.

가격대가 나름 비싸다.

캐쥬얼팬츠가 면바지란 뜻인지.....가격은 39,000원으로 좀 비싸다.

 

난 이런 심플한 반팔폴로티가 좋다. 라운드티는 출퇴근용으로 입기에 너무 발랄하고 이런 폴로티가 나름 단추 몇개 달려 있어 가볍게 보이지도 않고 입으면 편해 좋다.

지이크는 정장 만드는 회사여도 이런 남방을 판매한다.

정장스러운 품위가 느껴지는 카라 반팔 티셔츠가 49,000원이다.

 

 

 



Comments

  1. 베짱이 2017.07.31 13:5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깔끔하고 좋네요.

  2. Bliss :) 2017.08.01 03:0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갠적으로 이종석보다 김우빈이 좋.....ㅎㅎㅎ 김우빈 아프다는데 얼른 나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이 글 보면서 왜 하고 있는지^^;; 디자인이 깔끔하고 무난해서 매치하기에도 좋겠어요~ 레오나르토드님의 평상복 패션 스타일인가요?^^ 가족과 함께 8월도 건강하고 행복하게 보내시길요^^

    • 레오나르토드 2017.08.01 18:5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블리스님이 김우빈을 좋아한다니 다소 의외ㅋ 여긴 더운데 거긴 어때요? 더운가용?

    • Bliss :) 2017.08.05 02:0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김우빈 인품이 반듯하고 좋다는 말 들어서ㅎㅎㅎ 모델 이미지로 그렇다는거지요오~ㅋ 여기 올해 무더위 몇 번 없이 매일 서늘서늘합니다. 올해 한국 무지 더운 것 같네요. 무더위에 건강 조심하시길요. 태풍 피해도 생기지 않고 무사히 지나갔음 좋겠네요~ 행복한 일 가득한 8월 되세요~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