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기사를 간추려 링크하였습니다. 제목을 클릭하시면 해당기사로 연결됩니다. 기사 밑은 저의 의견을 기재하였습니다.

 

'CCTV ' 역할하는 택배차..문제점은?

CJ대통-경찰청, 치안강화 협력..블랙박스 제공 "사생활침해 소지있어"vs"수사목적으로만 활용"

경찰이 택배회사인 CJ대한통운과 손잡고 전국 택배차량 4만7000여대의 블랙박스를 통한 치안강화에 나섰는데 어째 치안강화보다는 인권침해가 더 우려되는 건 뭘까? 이렇게 되면 전국의 CJ대한통운의 택배차량은 경찰의 준 감시수단이 될 것인데 이렇게 해서 범죄가 예방되고 하면 전국 차량의 블랙박스는 죄다 경찰의 손에 넘길 것인가?  

 

진정한 IT강국의 빅브러더가 이와 같은 블랙박스를 등에 업고 등장할 예정이다. 이를 착안한 경찰간부 특진 예상......CJ대한통운,,,,까딱 하다간 보이콧 훅 들어가니 조심하시오.

 

청약통장 불법거래 기승.."수천만원에 거래도"

<출처 - 머니투데이> 

 

인기있는 신규공급 아파트 청약을 위해서는 청약통장 납입횟수/금액, 무주택기간, 부양가족수에 따라 점수가 정해 져 우선순위가 정해 진다.

이런 분양시장의 룰 때문에 당첨확률을 노리기 위해 청약통장을 불법거래하여 당첨확율을 높이는 것이다. 다시 말해 일반화 하긴 그렇지만 가난하고 돈 벌줄 모르는 사람이 돈벌줄 아는 부자에게 자신이 쌓은 청약가치를 파는 것이다. 물론 거래 자체도 불법이긴 하지만 말이다.

이런 기사가 뜨는 걸 보니 청약시장이 과열되긴 했나 보다.

 

‘대우조선 비리’ 이창하는 누구? 2007년 ‘학력위조’ 시인…2009년 ‘횡령 혐의’로 구속

대우조선의 비리에 이창하가 있었다니...참 놀라웠다. 그는 사실 MBC 러브하우스로 알려진 건축가이다. 그런 그의 지인으로 남상태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이 있었고 이를 매개로 대우조선해양 계열사인 대우조선건설에서도 일을 하며 그의 비리에 연루되어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그는 돈도 많을 뿐더러 2004년에는 26세 연하의 디자이너와 3번째 결혼을 했다. 결혼 3번 한건 부러운 건지 아닌건지?ㅋㅋㅋ 아니면 26세의 연하 여성과 결혼한 것이 부러운 건지?....여하튼 그는 학력위조 의혹 전력도 있는 조금 그런 사람인 건 맞는듯 하다.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