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천상은 여러 블로그 정보를 통해 흠모해 왔었어요.

이자카야집은 단 한번도 가본적 없는 신비한 곳이기도 했지요.

제 영역 내에 있는 홍대 이자카야집 '천상'을 방문할 수 있도록 기회 주신

저의 반려자, 그리고 천상 사장님, 그리고 저의 신용카드님 감사드립니다.

 

금요일, 불타는 금요일 천상을 들릴 계획을 세워 파주에서 부랴부랴

홍대까지 갔건만.....

역시 불금이라 차는 막히는데 그에 비해 비교적 빠른 시간에 도착한 홍대 천상

주차장은 아무래도 바로 앞 공영주차장에 하시는게 정신건강에

이롭습니다.

불법주차는 단속위험 때문에 불안해서 음식을 못먹어요.....

홍대 상상마당에서 조폭떡뽁기쪽으로 쭉 내려 오심 있어요.

이렇게 공영주차장 앞에 떡하니 서 있는 분홍빛 음식점이 바로

'천상'

 

메뉴판에 왜 이리 메뉴가 많나요? 다양한 안주는 메뉴판을 빼곡히 채웠네용..... 

미리 공부해 간 메뉴를 찾는데 시간이 걸릴 정도로.....

혹시 천상에 처음 방문하신다면

메뉴판 내 빨간하트 표시를 찾아 주세요

천상에 방문한 손님들이 많이 찾는 메뉴입니다.

제가 선택한 메뉴는

연어 + 모듬꼬치 + 생맥주

연어 2만5천원 + 모듬꼬치 2만4천원 + 생맥주 4500원

 

평소 연어를 좋아하는 저는 이곳이 횟집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연어가 맛있다는 소문을 듣고

한치의 망설임 없이 연어를 선택했습니다.

사실 연어 미식가분이 이 연어에 대해 어떤 평가를 내리실 지

저도 궁금합니다만

저는 너무너무 맛있게 먹었어요.

개별 조각들의 두께/크기/부드러움 모두가 완벽했어요.

음식이 나올 땐 가격 대비 양에 대해 걱정을 한 게 사실인데......

 

먹으면 먹을수록 배부른 게 양이 결코 적은 게 아니더라구요.

제가 배가 고픈 나머지 조금 빨리 많이 먹은 게 사실이지만

연어는 너무 맛있었다는.....

혹시 천상을 처음 방문하신다면

비싸더라도 연어 한번 드셔 보세요.

천상 사장님

이 연어에 대한 만족도가 높으므로 연어 특화 메뉴 더 개발해 주심 어떨까요? ㅎㅎㅎ

 

후회없는 선택 '연어회'였습니다.

 

 

두툼한 연어 한 조각을 입에 넣는 순간

이건 연어생크림처럼 샤르르 녹아 없어 지는 것이

일품입니다.

 

연어에 소주가 어울릴 것 같으나

몇 시간 후 운전해야 하는 까닭에

생맥주를 가볍게 나눠 마셨는데

연어 + 생맥 조합도 괜찮던데요~

맥스 생맥주 500cc 한잔에 4500원~~

 

다음으로 등장한 음식이 바로

모듬꼬치구이(24,000원)

이 음식도 얼뜻 보이기에는

양이 좀 아쉽게 보입니다.

물론 가격 대비해 말이죠.

이 모듬구이가 만원이면 가격대비 많이 나오는 거죠.

 

하지만 가격은 24000원

다소 비싼 가격이지만

구성은 값어치를 하는 재료들로만 모여 있습니다.

 

고기반 야채 반이거든요.

은행/버섯/마늘/고기2종류 등등

 

음식이 줄어들면서

해는 기울어 가고

배는 차는데

여운은 남고

 

금요일이라고 손님이 엄청 많을 줄 알았는데

비교적 한산한 가운데 식사 겸 술을 먹고

급히 자리를 떴죠.

평일에도 사람이 많다고 합니다. 회식장소로 이름난 곳이라고....

홍대 이자카야 집 중 가장 큰 집이라고 하니 우르르 몰려와도 괜찮을 듯~~

우리 회사 부장님이 이곳에서 회식 한번 열어 줬으면 소원이 없겠네~

 

천상의 분위기는

일본 분위기 보다는

정갈한 고급스러운 자유스러운

술집 분위기 정도?

천장의 백열 스팟조명이 각자의 테이블을 비추며

은은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인테리어

 

 

아래처럼 보이는 방도 있습니다.

처음 만나는 이들의 데이트 장소 보다는

몇번이고 만났던 허물없는 친구들과의

진솔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곳으로 이해했습니다.

 

 

화장실 이야기

요즘 화장실 사건도 있고 해서 불안하실 텐데요...

천상의 화장실은 빌딩 1층에 있는 공용화장실이며

남녀 화장실 공간이 구분되어 있습니다.

 

천상을 조용히 빠져나와 다시 집으로 향하는 길

홍대의 금요일 밤은 언제나 활기찬 모습입니다.

 

다시한번 천상의 위치를 안내해 드리면

명함약도로 보면 합정역과 상수역 중간쯤으로 보이긴 한데

엄밀히 따지면 상수역과 가깝습니다. 참고하셔요.

 

아....연어회 또 먹고 싶다......

홍대 분위기에 연어회를 먹고 싶다......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