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파주관광 사진 공모전

 의외로 많은 수도권 또는 전국 각지에서 파주를 찾는다. 목적은 쇼핑, 관광, 군대면회 등 다양하다. 파주는 경기북부의 거점도시로서 군사도시의 이미지를 벗고 다양한 관광자원을 발굴/육성하며 볼만한 곳을 키워 가고 있다. 혹시 파주에 들러 괜찮은 사진을 촬영하였다면 파주시가 개최하는 '2017년 파주관광 사진 공모전'에 응모해 볼만 하다. 공모 주제는 파주의 다양한 관광지, 축제, 문화유산, 자연, 건물을 배경으로 한 사진이다. 2017년 1월 1일 이후 촬영분으로 인당 3점까지 응모가 가능하다. 그런데 접수일자가 한참이나 남았다. 10월 1일~3일이다. 대상은 100만원, 최우수 50만원 등이다.

미리 사진공모전을 염두해 두고 파주에 놀러 오라는 홍보전략이 아닐까 한다.

 

'운정 다목적 실내체육관' 3월 착공

파주운정신도시에 실내체육관이 들어선다. 3월에 착공하여 2018년 6월에 준공을 목표로 한다. 연면적은 5천528제곱미터(1천670평), 지하2층/지상2층 규모이다.

실내체육관에는 25m 6레인, 18m 4레인 등을 갖춘 수영장과 체력 단련장, 실내체육관이 들어서게 된다. 파주의 미래에는 여러 비전이 있긴 하겠지만 파주운정의 성장 여하에 따라 성패가 갈라질 수 있음을 파주시 정치인, 행정가에게 조언하고 싶다. 파주시가 품고 있는 최남단의 주택지구인 파주운정을 잘 관리/성장하는 것에 파주의 운명이 달려 있다. 중앙정부에서 밀어주는 운정3지구의 성패는 바로 기존 운정지구를 얼마나 잘 가꾸는 가에 있는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빡빡한 서울을 떠나 쾌적한 신도시를 물색하고 있다. 그 선택이 파주운정신도시가 되도록 기존 시민들의 욕구와 민원을 원만하게 해결해야 할 것이다.

 

 

경의중앙선 출퇴근 혼잡시간대 열차 증편

 경의중앙선이 평일 출퇴근 시간 1일 4회 증편 운행한다. 문산역에서 용산역으로 이어지는 4량짜리 열차를 4회 추가시키는 것이다. 출근시간대는 문산역 07:01 출발, 용산역 08:05 도착한다. 하행은 용산역 08:13 출발, 문산역 09:16에 도착한다. 퇴근시간대는 용산역 19:10 출발, 문산역 20:14분 도착, 상행선은 문산역 17:38 출발, 용산역 18:43분 도착한다.

 증편이 반가운 소식임에는 분명하나 아직 갈 길은 멀다. 출퇴근시간대에 운정역을 이용한 전철을 이용하기에는 쉽지 않다. 운정역 연계버스가 배차간격이 10분정도인 마을버스에 의존하고 있기 때문이다. 집에서 버스정류장까지 나와 마을버스를 기다리다가 타고 운정역으로 와서 전철을 기다리다 전철을 탔는데 자리가 없어 서서 출근하는 서울 출퇴근자는 얼마나 피곤하겠는가? 현실적으로 이를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은 운정역 연계버스 강화와 경의중앙선 증편을 더욱 확대해야 할 것이다.

 

정보 및 사진 출처 : 파주 싱싱뉴스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