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형사 부족'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5.23 은둔형 외톨이 오타쿠의 반란, 경찰형사 부족, 주택가 칼부림 사건

 



 

제목을 클릭하시면 해당기사로 연결됩니다.

 

중년이 된 日 은둔형 외톨이 '가족 내 야쿠자'로 군림

오타쿠, 일본의 은둔형 외톨이를 칭하는 단어. 이 오타쿠란 단어가 자연스레 한국에 소개되었고, 우리의 주변에 외톨이를 오타쿠라 칭하고, 비슷한 행동을 잠깐 보이면 '오타쿠 같다'라고 한다. 일본의 소위 '오타쿠'는 이제 20여년 가까이 나이를 먹었다. 40세 넘은 중년이 생기는 오타쿠세대는 사회적으로 갈등을 빚어내고 있다. 가족간의 갈등으로 가정의 붕괴, 범죄유발로 인한 사회불안 증가 등이 그 폐해가 된 샘이다.

한국의 은둔형 외톨이도 점점 나이를 먹어 가고 있다. 일본의 전철을 따라 가는 유형을 보이고 있으며, 한국 역시 비혼과 게임중독 등 외톨이 발생요소가 다분하고 이를 가정사로 치부한다면 일본의 후회를 머지않아 할 것이다. 외톨이 문제를 사회문제로 접근하고 예산과 정책을 통해 늦춰 간다면 일본과 다른, 보다 나은 길을 걷게 될 것이다.

 

 '형사 시험' 경찰 몰리는데.. 젊은 형사는 왜 부족할까

영화에서 나오는 형사는 열심히 뛰고 추격하고 검거하는 전형적인 형사의 모습을 담는 것이 대부분입니다. 소위 액션영화에서 나오는 형사는 보기에는 멋지지만 일단 형사라는 직업적 측면에서 바라보면 육체노동이 큰 비중을 차지합니다. 그리고 밤낮을 가리지 않고 일하며, 위험합니다. 가정에도 소홀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현실에서는 형사 기피현상이 발생합니다. 그럼에도 형사시험에 응시자가 몰리는 이유는 동경심이라고 합니다. 강력계에 젊은 경찰들이 지원하지 않는 기현상이 지속적으로 발생한다면 이를 바로잡을 만한 유인책이 필요할 것입니다.

 

시비 끝에 고등학생 대낮 칼부림..3명 중상

<YTN뉴스 캡쳐>

자신의 담배를 몰래 피웠다는 이유로 시비가 붙어 동년배(고3) 3명에게 흉기를 휘둘러 1명이 중태, 2명이 부상당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담배를 피우는 학생, 칼을 소지하고 다니는 친구, 주택가 이 세 요소가 중복되어 사건이 발생한 것입니다. 위험한 친구, 바람직하지 않은 행위, 범죄발생 환경.......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