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선택제 공무원은 박근혜정부 시절 도입한 제도로서 주 20시간 근무, 하루 4시간을 근무하면서 양육, 육아에 도움을 주는 등의 취지로 만들었다. 고용율 70% 달성 또한 중요한 제도탄생의 비화다.

 
 
 
 

 

 

 

운영현황


지자체의 시간선택제 공무원은 현재 절반 가까이가 임용을 포기하거나 퇴직했다. 시간선택을 해당 공무원이 하는 것이 아니라 업무에 따라 하기 때문에 원래의 취지를 살리지 못할 뿐더러 초과근무하는 비율이 높다고 한다. 지자체에서 오후에 업무가 집중되면 발령을 오후근무로 내기 때문에 오후에 일해야 한다. 본인의 의사와는 상관 없이 말이다.
주업무는 주지 않고 사무보조 업무만 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시간선택제 공무원 되는 방법


일반 공무원 시험과 마찬가지로 필기시험을 보며 합격 커트라인이 일반공무원시험과 비슷하다. 경력 경쟁도 간혹 채용공고가 난다. 경력경쟁의 경우 필기시험 없이 서류전형-면접전형으로 채용된다. 자세한 방법이나 정보는 공무원학원에 전화 걸어 상담받으면 된다. 무척이나 친절하게 답변해 줄 것이다.
일반 공무원이 육아 등의 이유로 여유시간이 필요한 경우 육아휴직 대신 시간선택제 공무원으로 전환하여 업무를 보는 것도 가능하다. 경력은 100% 인정된다.
[사이버국가고시센터 (http://www.gosi.go.kr) - 시험안내/공지사항 - 검색창에서 '시간선택제'선택한 후 조회]


처우 및 근무환경


시간선택제 공무원은 공무원연금 가입자가 아닌 국민연금 가입자가 된다. 말로만 공무원이지 공무원연금 가입이 안되면 공무원인가? 고용보험이 가입되지 않아 근무중 사고시 공상이나 순직도 인정되지 않는 것이 현실이다. 급여는 근무시간에 비례하기 때문에 본봉, 출장비, 성과상여금 등이 전일제에 비해 많은 차이가 난다. 일반 공무원 급여도 박봉인데 시간선택제 공무원의 경우 얼마나 수령할까? 절반 정도로 추정한다. 정규직과 어울릴 수 없는 소외감 또한 근무환경의 단점으로 꼽힌다. 겸직은 가능하지만 근무지의 환경에 따라 다를 수 있다. 초근을 많이 하는 부서에 발령이 나면 겸직이 현실상 어려울 수 있기 때문이다. 승진은 정상적일 수가 없다. 전일제공무원도 승진하기 어려운데 시간선택제 공무원이 정상적으로 승진하기란 상식적으로 생각해 봤을 때 어려울 것으로 본다.

2017/07/21 - [세상사는 이야기] - 9급 경찰 공무원 연봉, 월급, 봉급의 진실은?

2016/08/03 - [세상사는 이야기] - 공무원 출포족과 공직사회의 변화, 대기업 삼성 LG 현대 SK 롯데의 2분기 실적

2016/04/26 - [세상사는 이야기] - 공무원 무급휴직제, 어버이연합과 KBS, 성균관대 구상권, LG화학 이야기

 

 



Comments

  1. Bliss :) 2017.09.19 11:05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저는 시간선택제 공뭔 있는지 몰랐는데 취지는 좋았을지 모르나 정말 답답한 제도처럼 보이네요. 뒷받침 해줄 작업 및 육아 환경이 전혀 없는데 정말 취지대로 유연성있는 직업환경을 자신의 목표를 삼아 시험 본 사람이 몇 명이나 있을지 모르겠네요. 더군다나 일반 공무원 필기시험과 커트라인도 비슷하다고 하고.....이건 뭐 공뭔 준비하는 사람들이 시험 기회 한 번 더 얻는 셈 치는 거네요. 합격해도 미래를 생각한다면 고수할지 고민할 것 같구요. 이번에도 소방관 2명이 순직하셨던데....같은 공뭔이어도 리스크가 훨씬 많은 소방관 처우 좀 개선해주면 좋겠는데 말이지요. 곧 점심시간이네요오~파이팅! 하시고 오전 근무잘 마치시길요^^

    • 레오나르토드 2017.09.20 07:16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본래의 취지를 살린다면 그리 나쁜 제도로 보이지도 않는데...현실과 이상과의 괴리가 있으니 문제죠. 전일제 공뭔을 원하는 수험생들이 모의고사 삼아 보기도 하나 봅니다.
      정권이 교체되었어도 대한민국 전체가 썪어서 어디서부터 어떻게 정리해야 할 지 막막합니다.

  2. 베짱이 2017.09.20 14:39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과연 ...
    근무시간이 줄면 소득도 주는데.... 흠..

    • 레오나르토드 2017.09.25 12:3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소득이 줄어드는걸 감소하고라도 자유시간을 확보하고픈 사람도 있을듯요. 근데 이 제도는 자유시간까지 침해하니 문제인듯 해요

Leave a Comment

 



 

주요기사를 간추려 링크하였습니다. 제목을 클릭하시면 해당기사로 연결됩니다. 기사 밑은 저의 의견을 기재하였습니다.

 

 

"가늘고 길게" 출포족 늘고 편한 일만 찾는 공무원들

공직사회가 변하고 있다. 예전 같으면 승진을 위해 가정을 포기하는 건 기본, 고된 업무(물론 효율적이었는지는 의문)를 도맡아 했지만 지금은 출세를 포기하고 업무강도가 높지 않고 저녁 있는 삶이 보장되는 그런 보직을 선호하는 추세이다.

내가 이해하고 있는 지금까지의 공직사회 승진자의 생활을 보면 승진부서인 예산/기획 파트로 가기 위해 노력해서 보직을 배치받은 후, 새벽부터 밤까지 야근하고 회식하고, 가정생활이나 취미생활은 없는 그런 생활이었다.

하지만 요즘 9급 공무원은 당연하고 행시를 패스한 사무관도 이런 출포족이 늘어나는 시대에 와 있다. 전 세대와는 다르게 정부부처의 고위직 TO(정원)이 한계치에 차 있어 늘어나지 않아 승진은 하늘에 별 따기니 내가 투입하는 노력 대비 승진확율이 적은 이유다.

그도 그럴 것이 공무원이라도 밤낮 없이 일만 하는 것이 능사가 아닌데 승진하려면 밤낮없이 일하는 모습과 처리해야 하는 수많은 일들, 그리고 현실과 동떨어진 정책 하나 터트리는 쇼맨쉽으로 공직사회에서 출세하는 것이 그저 그런 모양으로 밖에 보이지 않으니 인기가 시들할 수 밖에....

그러나 아직도 우리 대한민국의 실국과장급 공무원들께오서는 이런 추세가 공무원(특히 사무관)의 경쟁력 저하로 이어진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니 참 한심하다. 업무시간에 최대한의 효율을 낼 수 있는 조직, 그리고 고효율, 가치 있는 성과를 내는 공무원에게 매력적인 인센티브를 부여하는 조직을 만들면 자연히 해소되는 사항이다.

 

5대 그룹 2분기 실적 뚜껑 열어보니…삼성 '기대 이하'

 

대한민국 경제를 이끄는 5대 대기업의 2분기 실적이 집계됐다. 그룹별로 실적을 살펴보자

우선 예상실적 추정치가 있는데 이는 증권사 개별적으로 무슨 기준을 가지고 만드는 지는 모르나 35개사 실적 중 22개사는 실적추정을 틀리게 했다. 회계나 숫자가 가장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듯 보이나 분식회계도 하고 숫자 가지고 장난도 많이 치고, 틀리기도 해서 그닥 신뢰가 가지 않는다.

여하튼 그 기준같지도 않은 예상실적 대비 실제실적 괴리율을 살펴보자. 

 

삼성그룹

기대상회 : 삼성물산(88.66%), 삼성전자(7.77%), 삼성에스디에스(3.54%), 제일기획(0.53%),

기대이하 : 삼성엔지니어링(-91.68%), 삼성전기(-44.26%), 호텔신라(-37.94%)

물산을 노리고 있엇는데 이번에 호재 터져 주가가 고점이다. 10만원선이 무너지면 노려볼 만 하다.

삼성전자 100만원 시절 비싸다고, 너무 올랐다고 했는데 결국 1년만에 150만원을 돌파했다.

 

 

현대차그룹 

기대상회 : 현대로템(125.13%), 이노션(9.25%), 현대제철(6.32%), 기아차(5.50%), 현대글로비스(4.41%), 현대건설(2.67%), 현대모비스(1.32%)

기대이하 : 현대위아(-13.47%)

이 중 현대로템의 경우 최근까지 보유했던 종목이다. -20%까지 손실을 보고 있던 현대로템이 어째 별 호재 없이 스물스물 올라 오더니만...난 +5%에 매도했다. 역시 이런 시장 기대 이상의 실적정보가 내부에서 유출되지 않았나 추정해 볼 뿐이다.

 

SK그룹

기대상회 : SK이노베이션(20.62%)

기대이하 :  SK하이닉스(0.53%), SK머티리얼즈(0.27%), SK텔레콤(-4.48%), SK네트웍스(-1.96%)

 

LG그룹

기대상회 :  LG생명과학(58.06%), LG디스플레이(32.14%), LG화학(7.22%), LG상사(6.15%), LG유플러스(2.12%)

기대이하 :  LG이노텍은 영업적자가 확대,  LG전자(-2.20%)와 LG하우시스(-7.05%)

LG그룹의 기대이상의 종목들은 다 멋진 주식들이다.

 

롯데그룹

기대상회 : 롯데정밀화학(36.16%)과 롯데케미칼(22.57%)

롯데그룹 상장사(총 9개)가 몇 안되는데 그중 화학계열이 돈을 잘 번다.

 

 



Leave a Comment

이전 1 다음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