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 토요일 파주운정에 있는 장난감도서관에 다녀 왔어요.

요즘에는 장난감도서관이 파주운정 뿐 아니라 다른 도시 곳곳에도 있더라구요.

운정에 위치한 장난감도서관은 파주 공원관리사업소 건물에 있습니다.

 

신세계그룹에서 기증한 장난감으로 도서관을 만들어서

장난감도서관 이름이 아래와 같답니다.

아무나 장난감 대여를 할 수는 없어요.

 

대출증은 1년에 한번 추첨을 통해 발급받을 수 있고, 발급비용은 연간 2만원,

대출유효기간은 1년입니다. 매 해마다 추첨을 하는 거죠.

 

저느 12시 가까이 도착해서 간신히 장난감 대여를 할수 있었습니다.

운영시간을 확인하시고 방문하셔요.

일요일은 운영하지 않아요.

 

장난감을 보니 많지도 적지도 않고 적당히 있는 편입니다.

장난감은 비교적 새 제품입니다. 장난감도서관이 오픈한지 얼마 되지 않은 관계로요.

 

장난감도서관 내부에는 이렇게 작은 실내 미끄럼틀도 있답니다.

빌려 주는 건 아니구 방문했을 때 잠깐 놀수 있도록 준비된 놀이터입니다.

 

장난감은 한번 빌릴때 최대 2개까지 빌릴 수 있어요.

대여시 구성품을 확인해 주시고

 

투명비닐주머니에 넣어 주세요.

구성품을 제외하고 장난감 본체만 빌릴 수는 없어요.

작은 구성품의 경우 별도 보관하고 있다가

반납시 본체와 함께 반납하시는 것도 작은 구성품 분실을 방지하시는데

도움이 되실 것입니다.

 

아이가 핸드폰이나 티브이로 영상을 보는 것보다 놀이터에서 뛰어놀고,

장난감으로 노는 것이 좋은 건 다 아시죠?

아이들은 장난감을 조금 가지고 놀다가 금방 싫증을 내기 쉽상입니다.

장난감은 비싼데 새로운 장난감을 자주 가지고 놀게 할 수 있는 방법.

바로 장난감도서관을 이용하는 것입니다.

 

 



Comments

  1. 베짱이 2016.10.01 00:3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한적하고 평화로운 모습이네요. ㅋㅋㅋ

  2. IT세레스 2016.10.01 01:2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장난감 도서관이 있다니 처음 듣습니다.
    이렇게 좋은 곳이 있었군요.^^
    공감 누르고 갑니다.^^

  3. Bliss :) 2016.10.01 08:4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장난감 도서관 좋네요. 여기는 후기 남기는 활동으로 새 장난감을 무료로 대여할 수 있더라구요. 친구맘이 했는데 전 해보지는 않았네요. 아이들은 새 장난감이 아닌 새로운 장난감을 늘 찾기에 매우 좋은 제도 같네요^^ 해피 주말 보내세요.

    • 레오나르토드 2016.10.22 12:4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대기업의 이익으로 이런 사회환원 활동을 폭넓게 한다면 더욱 유기적인 사회를 만들 수 있을듯요. 댓글 늦게 확인해서 죄송^^;

Leave a Comment

 



 

파주운정지구와 고양 덕이지구는 지리적으로 아주 가까운 위치에 있습니다. 버스로 가도 5km 이내의 가까운 거리에 있죠. 운정이 도시규모가  크긴 하지만 파주시의 형편상 100만 대국의 고양을 따라 가기에는 여러 모로 어려운 부분이 있죠. 도서관도 그중 하나이죠. 물론 집 근처 도서관이 있긴 하지만 덕이도서관처럼 규모가 크고 열람실이 있는 도서관은 없습니다.

그래서 최근 기웃거리는 곳이 바로 이곳 덕이도서관입니다. 어린이자료실도 있고 그 안에는 유아방도 있어요. 오늘은 정기간행물실과 어린이자료실을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열람실  이용,  도서대출 등은 회원에 한해서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열람실은 좌석표를 출력해야 이용 가능합니다.


덕이도서관의 휴관일은 1,3주 월요일입니다. 그리고 모든 공휴일과 명절연휴에 휴장합니다. 이용시간은 잡지를 보는 정기간행물실은 9시-18시, 종합자료실과 디지털자료실은 9시-22시까지 입니다. 이점이 정말 매력적인 듯 합니다. 회원증은 파주시민도 발급 가능합니다. 대상이 경기도민 전체를 포괄하기 때문입니다.  최대 대출권수는 7권입니다.


아래에는 도서관의 상반기 휴관일이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혼자 공부를 할수 있는 열람실의 운영시간은 아래와 같습니다. 3월부터는 7시-23시까지입니다.


연속간행물실의 입구입니다. 일층에 위치해 있습니다. 신문, 잡지가 비치되어 있고 앉자 볼수 있는 테이블이 있습니다.


이곳은 어린이자료실입니다.


어린이자료실 내 유아방에서는 책읽어주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요일과 토요일입니다.


연속간행물실은 부모가, 어린이자료실은 녀가 이용할 수 있는 가족 모두의 만족을 주는 덕이도서관입니다. 너무 보고픈 잡지들이 많아 아직 종합자료실을 가보지는 못했지만 볼만한 책들은 아주 많다는 사실을 홈페이지에서 확인했습니다. 조간만 종합자료실을 정복해 보겠습니다.

 

 



Comments

  1. Bliss :) 2016.03.06 06:05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고양이랑 엄청 가깝네요. 가족과 함께 도서관 나들이 정말 좋은듯해요. 저희도 일주일에 한번씩 다니고 있어요. 즐거운 일욜 되세요^^

    • 레오나르토드 2016.03.06 16:49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조금 더 크면 더 좋을듯요. 책읽으며 보이지 않는 땀을 흘린 만큼 인생의 시야는 넓어지는 듯 합니다. 주말이 왜이리 빨리 가는지요. 다음 주말이 있기에 평일의 고단함을 이겨 내는듯 합니다. 한주도 화이팅~~

Leave a Comment

이전 1 다음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