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출퇴근시 지하철도서관 만드는 방법

 

오늘도 지하철도서관에 앉잤습니다. 매일 같은 아침시간과 저녁시간 각 1시간을 앉자 도서관에서 빌린 책을 봅니다. 평일에만 지하철도서관을 갑니다. 앉자서 편안하게 책을 읽으려면 출퇴근 피크시간을 피해 이른 새벽에 출근하고 저녁 이전에 퇴근해야 가능합니다. 출퇴근을 하는 시간에만 지하철을 타기 때문에 휴일에는 집에서 책을 보기 때문입니다.

2020.12.25 - [몸건강 마음건강] - 2021년 직장인 자기계발 목표, 자기개발(X) 시간관리 방법, 출퇴근시간

 

2021년 직장인 자기계발 목표, 자기개발(X) 시간관리 방법, 출퇴근시간

2021년 직장인 자기계발 목표, 자기개발(X) 시간관리 방법, 출퇴근시간 ​ 건강이 허락하는 한 더 열심히, 부지런히 살아야 짧은 인생에서 많은 것을 경험하고 얻을 수 있습니다. 운명론자는 어차

pajustory.tistory.com

2021.02.26 - [몸건강 마음건강] - 시간계획 방법, 시간관리-일정관리-인생목표

 

시간계획 방법, 시간관리-일정관리-인생목표

시간계획 방법, 시간관리가 바로 인생목표 ​ 시간을 알차게 보내야 겠습니다. 시간을 허비한다는 표현이 사실 맞는 표현인지 모르겠습니다. 왜냐하면 인간은 무엇을 하고 시간을 보냈 건 그 시

pajustory.tistory.com

2022.04.12 - [자유로 가는 길] - SPY, QQQ 차이 비교, 수익률, 장단점 분석(미국주식 ETF투자)

 

SPY, QQQ 차이 비교, 수익률, 장단점 분석(미국주식 ETF투자)

SPY, QQQ 차이 비교, 수익률, 장단점 분석(미국주식 투자) 미국주식에 투자하는 많은 분들이 선택하는 SPY와 QQQ ETF는 공통점과 차이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각각의 장단점을 가지고 있기에 각자의 투

pajustory.tistory.com

 

소음차단 방법

 시끄러운 경우 클레식을 듣기 위해 무선이어폰을 귀에 꼽습니다. 요즘 이어폰은 노이즈캔슬링 기능이 있어 외부와의 소리차단이 확실히 됩니다. 음악은 클레식 음악이 책읽기에 좋습니다. 노래가사가 나오면 아무래도 집중도가 떨어집니다. 지하철도서관의 환경은 자신이 조성합니다. 자리에 앉을 수 있는 시간대에 출퇴근을 하며, 자리에 편안히 앉자 이어폰으로 소음을 차단하여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듭니다.

 

하차 알람 맞추기

 책에 몰입하게 되면 하차역을 놓치는 경우를 대비해 내리는 시간 전에 알람을 맞춰 두는 것이 좋습니다. 늘 같은 시간대에 지하철을 타고 내릴 것이기 때문에 시간대에 스마트폰으로 알람을 맞춰 두면 실수할 가능성을 사전차단합니다.

스마트폰은 주머니 속에

 책을 읽을 때 가장 방해되는 물건이 바로 스마트폰입니다. 스마트폰은 주머니에 두고 책에만 집중합니다. 뉴스나 인스타는 이따 직장에서 쉴때 할수 있으니까요.

책이 있고 책을 읽을 수 있는 환경이 있다면 그곳이 도서관입니다.

 

스벅의 대안, 동네 커피숍도서관​

 커피숍에서 볼 때에도 있습니다. 전에는 스타벅스만 찾았는데 너무 시끄럽기도 하고 그 흔하디 흔하던 스벅 커피쿠폰도 다 없어져서 이제는 동네 커피숍에 책을 보고 생각하고 메모도 하러 갑니다. 동네 커피숍의 장점은 가격이 저렵합니다. 아이스아메리카노 기준 스벅이 4,500원인데 동네 커피숍은 3,000, 심지어 2,000원인 곳도 있습니다. 또한 스벅 대비 조용합니다. 그래서 요즘은 동네카페를 더 선호합니다. 여기에 좋은 점을 추가하자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된다는 점이죠.물론 이런 소규모 카페를 가면 지역화폐(제로페이 등)을 사용할 수 있으니 소비자도 좋습니다.

Comments

  1. 아이티온즈넷 2022.05.06 03:46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지하철도서관을 만드는 방법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Leave a Comment

 지난 주말, 토요일 파주운정에 있는 장난감도서관에 다녀 왔어요.

요즘에는 장난감도서관이 파주운정 뿐 아니라 다른 도시 곳곳에도 있더라구요.

운정에 위치한 장난감도서관은 파주 공원관리사업소 건물에 있습니다.

 

신세계그룹에서 기증한 장난감으로 도서관을 만들어서

장난감도서관 이름이 아래와 같답니다.

아무나 장난감 대여를 할 수는 없어요.

 

대출증은 1년에 한번 추첨을 통해 발급받을 수 있고, 발급비용은 연간 2만원,

대출유효기간은 1년입니다. 매 해마다 추첨을 하는 거죠.

 

저느 12시 가까이 도착해서 간신히 장난감 대여를 할수 있었습니다.

운영시간을 확인하시고 방문하셔요.

일요일은 운영하지 않아요.

 

장난감을 보니 많지도 적지도 않고 적당히 있는 편입니다.

장난감은 비교적 새 제품입니다. 장난감도서관이 오픈한지 얼마 되지 않은 관계로요.

 

장난감도서관 내부에는 이렇게 작은 실내 미끄럼틀도 있답니다.

빌려 주는 건 아니구 방문했을 때 잠깐 놀수 있도록 준비된 놀이터입니다.

 

장난감은 한번 빌릴때 최대 2개까지 빌릴 수 있어요.

대여시 구성품을 확인해 주시고

 

투명비닐주머니에 넣어 주세요.

구성품을 제외하고 장난감 본체만 빌릴 수는 없어요.

작은 구성품의 경우 별도 보관하고 있다가

반납시 본체와 함께 반납하시는 것도 작은 구성품 분실을 방지하시는데

도움이 되실 것입니다.

 

아이가 핸드폰이나 티브이로 영상을 보는 것보다 놀이터에서 뛰어놀고,

장난감으로 노는 것이 좋은 건 다 아시죠?

아이들은 장난감을 조금 가지고 놀다가 금방 싫증을 내기 쉽상입니다.

장난감은 비싼데 새로운 장난감을 자주 가지고 놀게 할 수 있는 방법.

바로 장난감도서관을 이용하는 것입니다.

Comments

  1. 베짱이 2016.10.01 00:3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한적하고 평화로운 모습이네요. ㅋㅋㅋ

  2. 세리아넷 2016.10.01 01:2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장난감 도서관이 있다니 처음 듣습니다.
    이렇게 좋은 곳이 있었군요.^^
    공감 누르고 갑니다.^^

  3. Bliss :) 2016.10.01 08:4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장난감 도서관 좋네요. 여기는 후기 남기는 활동으로 새 장난감을 무료로 대여할 수 있더라구요. 친구맘이 했는데 전 해보지는 않았네요. 아이들은 새 장난감이 아닌 새로운 장난감을 늘 찾기에 매우 좋은 제도 같네요^^ 해피 주말 보내세요.

    • 파주인 2016.10.22 12:4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대기업의 이익으로 이런 사회환원 활동을 폭넓게 한다면 더욱 유기적인 사회를 만들 수 있을듯요. 댓글 늦게 확인해서 죄송^^;

Leave a Comment

파주운정지구와 고양 덕이지구는 지리적으로 아주 가까운 위치에 있습니다. 버스로 가도 5km 이내의 가까운 거리에 있죠. 운정이 도시규모가  크긴 하지만 파주시의 형편상 100만 대국의 고양을 따라 가기에는 여러 모로 어려운 부분이 있죠. 도서관도 그중 하나이죠. 물론 집 근처 도서관이 있긴 하지만 덕이도서관처럼 규모가 크고 열람실이 있는 도서관은 없습니다.

그래서 최근 기웃거리는 곳이 바로 이곳 덕이도서관입니다. 어린이자료실도 있고 그 안에는 유아방도 있어요. 오늘은 정기간행물실과 어린이자료실을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열람실  이용,  도서대출 등은 회원에 한해서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열람실은 좌석표를 출력해야 이용 가능합니다.


덕이도서관의 휴관일은 1,3주 월요일입니다. 그리고 모든 공휴일과 명절연휴에 휴장합니다. 이용시간은 잡지를 보는 정기간행물실은 9시-18시, 종합자료실과 디지털자료실은 9시-22시까지 입니다. 이점이 정말 매력적인 듯 합니다. 회원증은 파주시민도 발급 가능합니다. 대상이 경기도민 전체를 포괄하기 때문입니다.  최대 대출권수는 7권입니다.


아래에는 도서관의 상반기 휴관일이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혼자 공부를 할수 있는 열람실의 운영시간은 아래와 같습니다. 3월부터는 7시-23시까지입니다.


연속간행물실의 입구입니다. 일층에 위치해 있습니다. 신문, 잡지가 비치되어 있고 앉자 볼수 있는 테이블이 있습니다.


이곳은 어린이자료실입니다.


어린이자료실 내 유아방에서는 책읽어주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요일과 토요일입니다.


연속간행물실은 부모가, 어린이자료실은 녀가 이용할 수 있는 가족 모두의 만족을 주는 덕이도서관입니다. 너무 보고픈 잡지들이 많아 아직 종합자료실을 가보지는 못했지만 볼만한 책들은 아주 많다는 사실을 홈페이지에서 확인했습니다. 조간만 종합자료실을 정복해 보겠습니다.

Comments

  1. Bliss :) 2016.03.06 06:05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고양이랑 엄청 가깝네요. 가족과 함께 도서관 나들이 정말 좋은듯해요. 저희도 일주일에 한번씩 다니고 있어요. 즐거운 일욜 되세요^^

    • 파주인 2016.03.06 16:49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조금 더 크면 더 좋을듯요. 책읽으며 보이지 않는 땀을 흘린 만큼 인생의 시야는 넓어지는 듯 합니다. 주말이 왜이리 빨리 가는지요. 다음 주말이 있기에 평일의 고단함을 이겨 내는듯 합니다. 한주도 화이팅~~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