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유가격이 바닥이다 싶어 매수했는데 여전히 바닥에서 낮은 파동을 치고 있다. 하방에서 추가매수하려고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TIGER원유선물

 

CJ헬로비전의 바닥은 어디까지인가? 주식은 미래를 먹고 산다는 말이 있는 것처럼, 이 회사는 미래가 없는 가운데 성장동력을 잃고 망망대해를 떠도는 난파선이 되었다. 회사 자체의 수익은 괜찮은 편인데 CJ그룹사가 이 회사를 매각하려 하였으나 실패하여 콩쥐신세가 되었다.

 

롯데하이마트. 악재에 반응하자는 나의 주식투자 철학에 정면으로 거부하는 주식이다. 악재가 아직 끝나지 않은 탓도 있다. 삼성디지털프라자나 LG베스트샵을 제외하면 이 회사만한 가전유통채널도 없다. 역시 추가매수 타이밍을 기다리자.

 

이랜드가 경쟁사 세이브존의 지분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 처음에는 타도 세이브존이었으나... 주가가 나름 탄탄하게 받혀 주니 투자대상으로 변경했을 수도 있다. 내가 가진 종목 중 몇 안되는 수익권 종목이다. 세이브존 화이팅!

 

국보디자인. 인테리어 회사 하나 가지고픈 마음에 사다 팔다를 하다가 이번에는 파도 잘못 타서 물리고 있는 중이다. 주당 가격도 싸서 추가매수에 부담도 없는 종목. 전저점에 추가매수 예약

 

부연설명하자면 국내 인테리어 업계에서 유명한 기업이다. 이익도 잘 내는 회사. 인테리어는 건설경기를 타긴 하지만 신축이 아닌 내부 인테리어는 주기적으로 해 줘야 하기 때문에 희망을 갖는다.

 

이니텍은 이번에 매수한 회사로 IOT, 핀테크 등 IT업계의 화두가 되는 사업을 영위한다. 강소기업이라 할수 있다. 이익 좋고, PER/PBR 모두 좋다.

 

인바디는 좋은 회사긴 하지만 너무 고점에 잡았을 뿐더러, 헤어져야 할 시점에 매달려서 구차해진 사랑처럼 수익이 엉망이 되어버렸다. 작년 12월 고점 이후 거의 40% 하락세다. 이익의 견조한 흐름으로 주가는 다시금 회복할 것이다.

 

KCI는 삼퓨와 린스 원료 제조사이다. 이익도 꾸준히 내고 있다. 주가는 지루한 흐름을 보인다. 1년 전 14000원까지 갔었던 종목. 이 종목의 진가를 사람들이 알아보는 순간 다시한번 고점을 형성할 것이다. 아직까지 손실도 수익도 아닌 제자리 걸음의 종목

 

이익 대비 주가가 저평가 되어 있다고 판단하여 최근 매수한 다우데이타. 14000~15000원 선에서 매도할 계획이다.

 

눈 밖에 난 콩쥐 자매 중 동생이다. 삼성그룹의 구조조정 과정에서 밀려난 제일기획. 천덕꾸러기이다. 역시 한차례 매각 실패를 경험한 아픔이 있는 회사. 얼른 멋진 주인을 찾았으면 좋겠구만 주인을 못찾고 삼성의 품에서 눈치밥 먹는 회사이다. 당연 주가는 5년 최저 수준.

 

IT전문기업 다우기술. 자식으로 키움증권, 알바인을 소유하고 있는 회사이다. 요 몇일 기관이 대거 매수중이다. 당연히 주가는 수직상승.

 

코웨이. 악재에 반응해 매수한 종목. 몇몇 정수기에 중금속이 나와 주가가 크게 빠졌을 때 매수한 종목이다. 리콜비용 등이 좀 부담되겠지만 그 비용은 4분기 회계에 반영될 터. 그 전에 수익권이면 매도할 계획이다.

 

하이록코리아. 조선, 플랜트 산업에서 사용하는 밸브, 연결부품을 제조하는 회사이다. 영업이익 20%라는 막대한 이익을 내고 있음에도 조선업/플랜트업의 침체로 매출이 하락할 것이라는 우려 때문에 주가는 바닥을 치고 있다. 이런 훌륭한 제조업을 가지고 있음에도 이렇게 마음 아파해야 하는 내가 참 밉다.

 

슈넬생명과학. 작전주인지 테마주인지 모르지만....여하튼 정보를 받고 작게 매수한 종목이다. 정보제공자는 작전에 실패하였다 하여 이미 털고 나간 상태....나는 한탕을 노리고 매복중이다. 한번한 튀겨 보자. 그렇다고 너무 걱정하지도 않는다. 남들 복권 살 돈으로 산 주식이니 말이다.

 

 

SK하이닉스는 인내와 산고의 고통을 이겨낸 과실이라 할수 있다. 지난 5월 바닥을 찍을 때에는 각종 언론에서 반도체 불황이네 뭐네 하면서 허풍을 떨더니만 이후 아름다운 우상향 곡선을 그리며 나에게 행복을 주고 있다. 언제 매도할까나?

 

 



Comments

  1. Bliss :) 2016.09.30 02:36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우와~~ 주식을 하게 되니, 여러 기업에 관심을 더 갖을 수 있어 좋네요! 여러 다양한 분야의 주식을 가지고 계시군요. 물론 수익이 주 목표이기에 맛있는 수익이 나도록 응원합니다!!! 9월 마무리 잘 하시길요^^

Leave a Comment

 



 

기업실적은 주가와 비례한다는 공식이 모든 주식에 적용되지는 않나보다. 한 언론사에서 순익 대비 주가를 비교해 봤다.

올 상반기(2분기) 연속 순이익이 증가한 기업 중 주가상승율이 가장 높은 주식은 코오롱인더스트리

코오롱인더는 3년 전 3~4만원대에 가지고 놀다 조금 먹고 버린 주식인데 지금은 8만7천원대이다.

15/16년도에 매출은 줄었지만 영업이익은 해가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 16년 기준 영업이익율은 7%, 순이익은 4.6%이다. 멋진 주식이 날아갈 때 나는 그의 곁을 지켜주지 못했다....

그 밖에 순이익과 주가가 같이 오른 종목은 삼성전자, LG디플, 두산중공업, 네이버이다.

이 중 두산중공업은 14/15년도 어둠의 터널을 뚫고 턴어라운드 하는 주식 중 하나다. 매출액은 줄어들고 있지만 허리띠를 졸라매는지, 아니면 경영효율화를 이뤄 냈는지는 모르나, 영업이익과 순이익이 대폭 개선되었다.

두산그룹의 매출구조를 보면 중공업과 인프라코어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위 자료를 보시면 하시겠지만 두산의 이익흐름도 견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두산과 두산인프 두 주식 다 1년 최고점을 얼마 안남긴 채 열심히 고지를 향해 달리고 있다.

턴어라운드 기업으로, 적자에서 흑자로 돌아서는 기업에 투자를 했다가 좀 쪽박을 차본 경험이 있어 영업손실이 나는 기업은 별로 안좋아 한다.

이들 기업은 뭐 순이익과 주가가 비례하는 종목들이고.....한마디로 버스가 떠났고

 

 

아직 나를 기다리는 버스, 실적은 좋았는데 주가가 빠진 종목을 눈여겨 볼 필요가 있다.

롯데칠성, 롯데쇼핑이 대표적이다. 검찰의 롯데그룹 수사라는 악재때문에 주가가 빠진 것으로 풀이된다. 하지만 그 가운데 롯데케미칼은 잘 버텼지만서도...

롯데칠성을 보니 매출액/영업이익/순이익이 다 좋은데 주가는 3년 최저점을 향해 곤두박질 치고 있다. 사고 싶어도 주당 가격이 너무 비싸다....나같은 개미는 손을 댈수 없는 주식....

롯데쇼핑은 어떨까? 16년도 기준 매출/영업이익/순이익 다 늘었다. 롯데쇼핑은 12년 말에 뭔가를 털어내고 당기 순손실을 장부에 기록해 뒀다. 평가는 어깔리겠지만 롯데쇼핑은 지금이 매수 타이밍인 듯 싶다. 다들 우려하고 있을 때, 모두가 사지 않을 때 사는 외톨이가 돈을 버는 법이니까. 근데 기관은 뭔 정보가 있는건지 날마타 거의 1~2조를 매도하니 이거...겁나서 못사겠네....언제까지 파나 보자.

이와는 별도로 롯데그룹 중 롯데하이마트도 살펴봤다. 롯데하이마트는 매출/영업이익/순이익이 최근 3년간 고만고만하게 유지하고 있다. 유통업 치고 영업이익 3.9% 정도면 괜찮은듯.....주가는 최악이다. 5년 최저치 갱신. 그것도 오늘 말이다...

롯데쇼핑의 검찰수사, 형제의 난 등 오너리스크가 롯데그룹 시총을 2조 이상 날렸으니 원.....여하튼 쌀때 사려면 지금 조금씩 매수하는 것도 방법이다. 롯데그룹이 망하겠는가? 그깟 검찰수사 하나로? 적당히 하고 넘어가겠지. 검찰은 롯데의 비리를 목적으로 하겠지만 정치적 수사란 소문이 있으니....롯데를 수사하는데 왜 MB가 발끈? 도둑이 제발 저린다고...ㅋㅋㅋ

다음 종목들은 삼성증권, 미래에셋대우, 한국금융지주, 한화생명, 동부화재 등이다.

삼성증권은 16년 매출이 괜찮은 편인데 전년 대비 영업이익/순이익이 좀 떨어졌다. 그래도 그럴 것이지 이거 엊그제 3년 최저점을 찍었다. 2분기 실적 우려 때문인듯 하다. 삼성증권에 우울한 소식은 별로 없는데....삼성증권은 좀 담아둘 필요가 있다. 다음주를 노려 본다.

한화생명은 거의 최악의 주가차트를 그려 가고 있다. 5년 최저점. 2분기의 순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반토막이란 악재, 그리고 저금리 부담이 그 이유란다. 그래도 그럴 것이 5년 최저라면 이 주식도 좀 담아볼까나? 한화생명 주가는 현재 주당 5630원이다.

 

관련기사 : 순익 늘면 주가도 뛸까?··코스피 대형주 절반은 외려 '뒷걸음질'

 

 



Comments

  1. Bliss :) 2016.07.23 00:5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롯데 수사는 뜬금없었는데 이례적으로 강도가 심한 것 같아 웬일인가 했네요. 이번 롯데와의 연관도 그렇고, 이명박은 대놓고 밝혀지는 게 꾸준히 참 많은데도, 사후처리 소식이 안들리는 것 보면 참...대단한 인물인 것 같기는 합니다. - -; 우리의 삶이 보다 더 시원해졌으면 좋겠네요.

    • 레오나르토드 2016.08.05 17:26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댓글을 방금 봤네요~~

      자신이 뭔가를 누렸으면, 다음 사람이 그걸 건들지 못하도록 안전장치를 많이 만들어 놔야 겠죠.

      그래야 그나마 안심이 되겠죠.
      정치와 역사를 공부하면서 포스팅도 생각해 봤는데 역시나 민감한 주제로 제 블로그가 공격받을까 두려워 망설여 지는 것이 사실이네요.

Leave a Comment

이전 1 다음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