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퍼개미의 주식투자 장기투자방법, 투자기술, 종목선정비법

 

익명의 개인투자자 프로필

평균 연수익률 20% 수준으로 매년 수익을 달성중입니다. 15년 전 투자를 시작하여 현재까지 수익금 7~8억을 만들어 냈습니다. 현재 기준으로 투자자산은 총 4억 수준입니다. 3억은 주식보유, 1억은 예비현금입니다. 직업은 일반 직장인입니다.

종목 선정방법

매수종목 선정은 사업보고서 및 재무제표를 보면서 향후 성장성을 고려하여 판단합니다. 하락하지 않을 꺼라는 믿음이 있는 주식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네이버증권이나 증권사 MTS에서 흔히 볼수 있는 재무제표를 확인해도 됩니다. 수익, 현금흐름 등의 수치가 양호한지 확인합니다. 현재의 기업가치를 평가 후 기업이 속한 업계의 미래를 추정하여 시가총액을 추정해 보고 뉴스 등의 정보를 취합하여 투자여부를 결정합니다.

매수타이밍-기관/외국인의 수급

기관과 외국인이 집중매수하거나 집중매도하는 경우 주가에 적지 않은 영향을 줍니다. 기관과 외국인이 매수한다면 추격매수는 쉽지 않습니다. 반대로 기관이 매도를 해서 기업의 본질가치가 훼손되지 않았음에도 주가가 크게 하락했다면 매수타이밍입니다.

매수방법

거래량 줄어들며 주가 횡보시 분할매수하면서 투자합니다. 단기간에 많이 오른 주식을 추격매수하는 주식투자기법도 있습니다. 단기급등주는 상승확율이 있기는 하지만, 하락확율은 더 높기 때문에 매수하지 않습니다. 신용으로 투자하지 않고 오직 보유한 현금으로만 투자합니다. 매수시점에서 하락하면 추가매수한다는 마음으로 투자를 시작합니다. 당연히 손절매는 하지 않습니다. 투자종목수는 관리와 분석이 용이한 5개 정도로 제한하여 매수합니다.

 

2022.08.02 - [자유로 가는 길] - 국내 배당주 순위, 배당주 투자방법, 장점과 단점

 

국내 배당주 순위, 배당주 투자방법, 장점과 단점

국내 배당주 순위, 배당주 투자방법, 장점과 단점 앞으로 10년동안은 배당금을 줄이지 않을만한 기업을 고르는 일은 배당주를 투자하는 투자자 입장에서 가장 중요합니다. 배당금을 줄이지 않는

pajustory.tistory.com

2022.07.20 - [몸건강 마음건강] - 주식투자 복기, 인생의 복기 필요성, 복기왕 되는 방법

 

주식투자 복기, 인생의 복기 필요성, 복기왕 되는 방법

주식투자 복기, 인생의 복기 필요성 복기는 바둑의 용어입니다. 한번 둔 바둑을 다시 두면서 공부하고 피평하는 행위를 '복기'라고 하는데 일반적인 피드백, 복습이란 뜻으로 쓰이고 있습니다.

pajustory.tistory.com

2022.07.27 - [자유로 가는 길] - 미중 패권전쟁 후 새로운 질서, 중국주식투자 추천주

 

미중 패권전쟁 후 새로운 질서, 중국주식투자 추천주

미중 패권전쟁 후 새로운 질서 그리고 중국주식투자 추천주  세계 최고의 주식 투자처는 단연 미국입니다. 미국은 지난 수십년의 세월동안 굳건한 세계의 독보적인 패권국가를 유지하고 있습

pajustory.tistory.com

 

보유기간

보통은 1~2년 가량 장기투자 관점에서 보유합니다. 처음 투자를 결정한 기업가치에 심한 훼손이 이루어 지거나 수익구조의 심각한 붕괴가 나타나지 않는 이상 손절 없이 지속적으로 보유합니다. 보유하면서 주가가 상승할 때를 기다립니다.

 

매도방법

목표가를 설정해야 합니다. 1~2년 저점 대비 2배 정도 올랐다면 매도합니다. 매수때와 같이 매도도 분할해서 매도합니다.

지금까지 일반 직장인이 3~4억의 투자금으로 연수익률 20%를 달성할 수 있는 투자방법에 대해 살펴 봤습니다. 믿음이 가는 주식을 5개 정도 선정 후 분할매수해서 1~2년 보유하다가 목표가에 이르면 분할매도하는 전략입니다.

그리 어려운 방법이 아닌데 많은 개인투자자들은 이렇게 투자하지 않고 급등주, 테마주 등을 선호하여 투자하면서 손실을 경험합니다. 정도와 원칙을 지키면서 연수익률 10%를 목표로 다시 투자를 시작해 봅시다.

Comments

Leave a Comment

어느 날 술자리에서 내가 주식을 한다고 하니 한 친구가 수퍼개미 김봉수 교수 이야기를 꺼냈다. 난 모르는 사람인데.....'이 사람 대단한 사람이래~.....'

그런가 보다 하다가 오늘 문득 생각나 검색해 보니 이른바 수퍼개미였다. 현직 카이스트 교수인 자가 주식투자금 4억으로 10년간 500억을 만든 전설의 투자가로 명성을 떨쳤다.

그의 약력따윈 중요치 않다. 언론에서 그가 밝힌 투자철학과 기법을 간략하게 나마 스터디해 봤다. 공부 잘한다고 주식 잘하는 건 아니라고 늘 말해 왔던 나지만.....김봉수 교수는 공부도 잘하고 주식도 잘하네. 언론에 내비친 그의 이야기가 그의 전체 비법은 아니지만 배울 점은 많았다.

매수타이밍, 종목선정은 어떻게 하나?

주식가치와 주가 간의 괴리가 가장 크게 벌어 졌다고 생각할 때 투자적기라 생각한다. 다시 말해 가치에 비해 가격이 훨씬 쌀 때가 있다. 이 때가 투자기회이다. 가격이 떨어질 때까지 10년이고 기다린다. 

 

종목선정은 기업과 기업가(CEO) 그리고 정부정책을 봐야 한다. 버핏처럼 기업(사업)보고서를 보면서 기업과 기업에 대한 스토리를 구성하고 기업의 미래를 예측한다.

그는 눈으로 보이지 않는 업종에는 투자하지 않는다는 원칙 때문에 의식주 종목을 좋아한다. 마트에만 가도 소비자의 선호도를 알수 있기 때문이다. 이것이 논리적으로 생각하고 판단하는 예이다. 바이오주 같은 경우에는 눈에 보이지 않기 때문에 투자하지 않는다.

확신이 드는 종목을 선택한다. PER 등 재무지표를 보며 판단하기 보다는 비즈니스 모델을 보고 감이 오는 종목을 선택한다. 일단 감이 좋은, 비즈니스 모델이 좋은 회사를 선택 후  PBR(주가순자산비율)·PER(주가수익비율)·ROA(총자산순이익률)를 확인한다.

중소형주를 좋아한다. 중소형주의 우량자산은 장기적인 수익 창출의 기본이 되기 때문에 PBR(주가순자산비율을 살피게 된다.

유명한 투자 성공종목으로 F&F는 신상품 평판이 좋아 종목을 선정했고, 아이에스동서는 주상복합 사업이 순항할 듯 해 선택했다. 부산방직의 경우 부산방직이 리홈쿠첸 지분을 가지고 있었고 쿠첸밥솥의 경쟁력을 느껴 선택했다.

지속 가능한 산업과 그 산업군 내에서 탁월한 기업을 찾는다. 과거/현재/미래에도 지속될 수밖에 없는 그런 업종 중에 있는 1위 기업 또는 독과점 기업을 찾는다.

 

목표수익률은 어느정도 잡고 투자하나? 매도타이밍은?

5배에서 10배 정도 생각하고 투자한다. 수익구조가 좋은 회사면 그 정도는 가더라. 좋은 종목을 선택 후 3년 정도 기다리면 수익 낼수 있다.

행동경제학과 심리를 공부하면서 투자자의 심리를 읽고 매도하기도 한다. 오르는 주식은 언제까지나 오를 것이라는 오버슈팅 심리가 작용하여 적정가치 이상으로 오르는 종목이 있는데 그 심리를 이용하여 당초 생각한 적정주가 이상으로 올랐을 때 매도한다.

 

실패한 경험은 없나?

주식사부 따라 산 종목(토필드)이 있었는데 그 종목이 큰 손실을 입혔다. 종목추전을 간접적으로 받았는데 따라 샀다가 망한 케이스다. 매출이 많았는데 허위매출이었다.

2008년 미국 금융위기 때 3년 동안 번 돈을 반납한 경험이 있다. 거시변수가 주식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톡톡히 배웠다. 이럴 때에도 평정심을 유지해야 한다. 변동성이 큰 주식시장에서 다수에 휩쓸리지 않는 것 또한 실패를 통해 배웠다.

 

기업분석은 어떻게 하나?

기업분석을 하면서 그것을 다 글로 썼다. 업종, 업계, 기업에 관한 한 그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을만큼 잘 알아야 된다고 생각한다. 직접 기업탐방도 다닌다.

 

향후 주식전망은 어떻게 보는가?

3년 내 종합주가지수 3000을 돌파할 것 같다. 이자율이 낮으면 돈은 주식시장으로 흘러 들어온다.

 

투자철학과 조언

주식시장의 룰을 알았으면 한다. 룰을 알기 위해서는 투자 잘 하는 사람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다. 매달 모여서 공부하는 스터디 모임도 좋다. 투자정보도 교환하고 조언도 듣는 자리이다.

본인은 책을 많이 읽을 것이 도움이 되었다. 추천서적 - 우선 코스톨라니의 '돈 뜨겁게 사랑하고 차갑게 다루어라', 필립피셔의 '위대한 기업에 투자하라', 피터린치의 '월가의 영웅들', 김민국·최준철(현 VIP투자자문 대표)씨가 쓴 책 한 권을 추천한다.

살 주식을 찾아내고, 발굴한 주식을 언제/얼마나 매수하고 하는 것이 주식투자의 기본이다. 어렵게 느껴 진다면 집을 사거나 카메라나 오디오를 사는 것과 비교해도 좋다. 물건상태가 어떤지, 가격은 어떤지? 적정가가 얼마이며 언제 사면 좋은지? 얼마에 사면 좋은지? 이런 것과 비슷하게 주식투자도 하면 된다.

저가에 매수해 장기보유, 종목 전체를 보는 법, 아는 종목에 투자(모르면 공부하라), 3년 이상 장기보유하는 것을 투자원칙으로 삼는다. 잘 선택한 종목을 장기적 안목을 가지고 잘 버티면 성공할 수 있다.

 “주식을 샀으면 수면제를 먹고 잠을 자라”던 ‘유럽의 워런 버핏’ 앙드레 코스톨라니의 투자철학과도 닮았다.

 

그는 2015.6월 기준 10여개 종목을 보유 중인데 총 운용자산은 500억원에 달한다.

10년 전에 대출을 얹어 종잣돈 4억원으로 시작한 돈이 500억원이 되었다.

그의 일상은 10년 전이나 현재에나 크게 변한 건 없다. 아파트 평수 늘린 것과 외제차로 바꾼 것 외에는 말이다.

 

 

출처, 참조 -

LUXMEN, 포브스코리아

[재야 주식고수 시즌 2] 4억으로 500억 번 김봉수 카이스트 교수

절대 재야고수 ‘김봉수 카이스트 교수’에게서 배우는 주식투자 | “독점기업(PBR 1 미만) 주식 사서 3년 이상 묻어라”

Comments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