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수도권 공공분양 자격조건(SH, LH) 청약전략

서울지역 sh의 공공분양 물량은 소득제한 있는 특별공급이 늘어나는 추세

19.8월에 분양 예정되어 있는 강일 고덕 4단지는 공공분양입니다. 하지만 현재 알려져 있는 것은 분양평형이 59형 이하로 알려져 있습니다. 일반분양이 아닌 특별분양으로 소득제한이 있는 것이죠. 서울의 공공분양 추세는 이렇듯 일반분양 물량은 감소하고 특별분양을 늘리는 추세입니다. 소득제한 금액이 늘어난다는 소식이 있기는 하지만 언제나처럼 소득제한 바로 위의 계층은 공공분양을 통한 내집마련은 점점 희박할 수 있습니다.

 

 

 

공공분양 청약통장 인정금액 평가

공공분양은 청약통장 인정금액으로 경쟁하는데 금액이 1700만원~1800만원의 경우 계륵으로 느껴질 수 있습니다. 민간분양을 받자니 요즘 민간아파트 분양가는 부동산 냉각기로 인해 거의 시세 수준입니다. 분양금액도 8~9억원을 상회하니 대출도 부담스러운데 대출 또한 40%밖에 못받습니다. 서민들은 진퇴양난입니다.

서울지역 공공분양 예정지구

SH 서울도시주택공사에서는 올 8월에 있는 고덕강일지구 뿐 아니라 내년 위례, 마곡9단지도 예정되어 있습니다. 요즘의 공공주택은 후분양이라 공정률 60% 이상 건설한 다음 분양을 합니다. 그래서 입주 또한 분양 후 1년 이내에 이루어 지게 됩니다. 위례, 마곡의 경우 84형이 있다고는 하는데 경쟁률이 엄청날 것 같습니다. 지난해 항동지구의 경우 최저 당첨금액이 1600만원 선 정도 되었지만 이는 정말이지 특수하게 낮았습니다. 구로구라는 지역적 특성, LH공공분양 건이 겹치면서 경쟁률과 통장인정금액이 낮았지만 앞으로 있을 공공분양의 경우 최저 인정금액이 2천만원 정도로 예상될 정도로 경쟁률이 치열할 것입니다.

공공분양 청약전략

공공분양만을 기다리며 무주택을 유지하시는 분들은 냉철한 판단이 필요한 시기입니다. 적절한 시기에 구축 아파트를 사는 것도 고려해야 합니다. 재개발/재건축도 노려볼만 합니다. 쉽지는 않은게 구축 아파트의 경우 최근 1년간 1억은 기본으로 올랐고, 재개발 재건축도 진행이 빠른 경우일 수록 피가 높게 형성되어 부담스럽습니다.

자신이 원하는 지역(자치시)으로 이사가야 유리

SH나 LH의 공공분양을 노리시는 분들은 자신이 원하는 지역에서 사시는 것이 당첨에 있어 가장 유리합니다. 물론 통장금액이 2000만원 정도로 높은 경우에 말이죠. 곧 있을 과천지식정보타운을 분양받기 위해 많은 분들이 과천으로 이사를 갔다고 합니다. 왜냐하면 해당지역 주민들에게 일정비률을 두고 경쟁을 시키기 때문에 비교적 작은 경쟁률로 당첨될 확률이 높기 때문입니다. 지금까지 당첨점수로만 봐도 민간, 공공 통틀어 해당지역의 점수가 낮았습니다.

서울 거주조건 1년 이상

서울의 경우 당해지역으로 경쟁을 하기 위해서는 서울거주 1년 이상이어야 합니다. 서울로 공공분양을 받기 위해서는 서울로 이사하여 1년 이상 경과해야 한다는 뜻입니다. 다시 말씀드려 이사를 가게 되면 1년간는 붕 떠버립니다. 당해지역에 1년간 거주해야 그 지역에서 청약할 수 있습니다. 공공분양을 염두해 두시는 분들은 좀 불리한 조항입니다.

당첨 후 무주택 유지기간

당첨 이후에는 입주시까지 무주택을 유지해야 합니다. 입주 전에 주택을 구입하는 등의 행위로 당첨이 해약될 수 있습니다. 당첨후 입주 전 갑자기 이사를 가야할 경우에는 기관에 문의 후 가능할 수 있습니다.

 

<기타 공공분양, 공공임대 관련 포스팅 정보는 아래 참조>

2019/04/19 - [도시와 주택] - 2019 서울 다산 감일 공공분양 당첨 커트라인 분석(1편)

2019/04/17 - [도시와 주택] - 2019년 서울 공공분양아파트 계획 총정리(LH, SH 경기도 포함)

2019/04/11 - [도시와 주택] - 10년 공공임대 분양전환 단점 장점

2019/04/10 - [도시와 주택] - 2019 sh 행복주택 신청자격조건(청약요건)-서울주택도시공사

 

 

 



Comments

  1. Bliss :) 2019.04.23 10:0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분양받으려면 그 지역에 미리 이사가야 당첨 확률이 높아지는군요 쉽지 않은 경쟁이네요 편안한 하루 되시길요!

Leave a Comment

 



 

2019 행복주택 자격조건(요건)-sh서울주택도시공사

sh행복주택은 대학생이나, 청년, 신혼부부, 고령자, 주거급여수급자를 대상으로 임대주택을 공급하며 주변 시세의 0~80%임대료로 거주할 수 있는 서울시 주거복지정책입니다.

 

 

 

공급대상​

서울 각지에 있는 임대주택을 행복주택으로 명칭하고 있습니다. 강남까지 행복주택이 있는 것은 조금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주거비용이 싸면 모르겠지만 행복주택 역시 주변 시세에 따라 임대료가 책정되기 때문에 강남권의 임대료는 당연히 비쌀 것입니다.

임대료 수준

서초구 잠원동에 위치한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의 경우 신혼부부 대상 59제곱미터의 행복주택 임대료는 2억3천5백만원의 보증금을 내고 월세 31만원을 내야 합니다. 주거급여를 받는 등 어려운 서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임대주택의 임대료 수준이 꽤나 높습니다.

신청자격

당연히 성인 무주택세대여야 합니다. 대학생, 청년, 예비신혼부부는 성년이 아니여도 신청이 가능합니다.

1순위 기준, 추점방법

일반공급의 경우 적격자를 대상으로 1순위 지역부터 무작위 전산추첨합니다. 1순위는 서울 또는 서울에 붙어 있는 의정부시, 남양주시, 구리시, 하남시, 성남시, 과천시, 안양시, 광명시, 부천시, 인천광역시, 김포시, 고양시, 양주시입니다.

2순위는 파주 등 기타 수도권 지자체 지역입니다.

청년계층 신청조건

신청자의 생년월일이 79.3.30~00.3.29인 자로서 혼인중이 아니여야 하며, 신청자 외 세대원이 있는 경우 월평균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의 100% 이하(5백4십만원 이하)여야 하며, 청년 본인은 월평균소득의 80% 이하(4백3십만원 이하)여야 합니다. 세대의 보유자산은 2억천2백만원 이하여야 하며, 보유하는 자동차의 가액은 2천5백만원 이하여야 합니다. 마지막 조건으로는 주택청약종합저축이 가입되어 있어야 합니다.

마포구 청년계층에 공급하는 임대주택은 마포자이3차가 있습니다.

마포자이3의 경우 보증금 1억, 월세 24만원 수준이며, 평면 및 면적은 아래와 같습니다.

우선공급 기준

우선공급 1순위의 경우 임대주택이 있는 해당자치구에 거주하거나 업무에 종사중인 청년입니다. 2순위는 해당자치구 외의 서울지역입니다. 같은 1순위의 경우 배점에 따라 달라집니다. 서울시 3년 이상 거주자는 배점이 3점이며, 청약저축의 경우 가입 2년 경과자로서 월납입금이 24회 이상 납입한 자입니다.

우선순위 중 배점까지 동일한 경우 추첨에 의해 입주자를 선정합니다.

최대 거주 가능기간

대학생과 청년의 경우 2년 단위로 계약하며 최대 6년까지 거주 가능합니다. 단, 재계약시마다 기존 조건이 충족되어야 합니다. 신혼부부는 무다녀의 경우 6년까지, 자녀가 있으면 10년까지 가능합니다. 한부모가정은 10년, 고령자와 주거급여수급자는 20년까지 거주가 가능합니다.

문의전화

서울주택도시공사 콜센터 1600-3456

 

<기타 임대주택 관련 정보는 아래 참조>

2016/10/12 - [도시와 주택] - 행복주택 입주자격, 청약접수방법, 임대료 알아보기

2016/08/01 - [도시와 주택] - 광주전남 대학생의 저렴한 기숙사-남도학숙 비용, 자격, 위치

2016/04/29 - [세상사는 이야기] - 임시공유일 논란, LH 임대주택 정책, 정운호 수임료, AI 미래 이야기

 

 



Comments

  1. Bliss :) 2019.04.10 14:0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참 좋은 제도다 싶었는데 강남에도 있고, 보증금과 월세가 높은 것도 꽤 되나 보네요. 그래도 첫 보금자리를 꾸리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제도였으면 좋겠네요~ 해피 앱터눈 되세요^^

Leave a Comment

이전 1 다음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