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홍대/합정/연남/상수 맛집지도를 그리고 있는 레오나르도입니다.

이번 소개해 드릴 음식점은 홍대 불고기로 유명한 일상별식입니다.

 

이리 저리 다니다 보면 이런 잘되는 음식점에 왜 저를 초대해 주실까 할 정도로

장사가 잘 되고, 손님이 많았던 집 중 하나인 듯 합니다.

 

인테리어 깔끔하고, 음식맛 모든 사람 입맛을 맞출만 하고 해서

사람이 많고, 장사가 잘 되는듯 합니다.

 

그럼 지금부터 차근 차근 음식점을 들여다 보겠습니다.

 

일상별식의 외부모습

현대적 느낌의 노출콘크리트 입면을 드러 내면서 현대적 느낌을 주고 있습니다.

간판은 인지는 강하게, 그렇지만 거추장스럽지 않은 아담한 사이즈....

이곳에서 한식 전통메뉴인 불고기를 판다는 사실이

역발상 자체죠.

왜 한식은 다소 오래 된 가든같은 곳이 잘 할것 같은 선입견이 있잖아요.

 

 

하지만 이집은 엣날 불고기를 현시대에 맞도록 리메이크했습니다.

메뉴판 첫장을 보니 아버지의 불고기집을

아들이 리메이크한 음식점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스토리가 멋집니다.

입구쪽에는 친절히 메뉴판도 비치해 뒀지요.

깔끔한 외관을 첫인상으로 하고 기대감을 가지고 음식점에 들어 섭니다.

 

 

인테리어

일상의 별식이라....

그 말이 맞네요. 불고기란 아주 근사한 음식은 아니지만

일상 중에는 별식 중 별식이지요. 그래서 일상별식.....

카운터 앞 인테리어의 모습인데요.

상호명을 별점으로  박아 치장했네요.

세련된 카키색 톤으로 인테리어색상을 입혔어요.

깔끔하죠?

 

디자인에 있어 그 누가 흠잡을 곳이 없을만큼

단정하고 완벽합니다.

 

아래 보시면 식신로드에도 방영된 홍대맛집인 걸 확인하실 수 있으세요.

 

주황색 전구와 스팟 조명이 어울어져 실내 분위기를 완성시킵니다.

일상별식 중 별이라는 컨셉을 잡아 전등에도 적용시켰네요.

 

식당 모양은 이렇게 긴 통로 양측에 테이블을 세팅해 두었습니다.

왼쪽은 개방형, 오른쪽은 부분 밀폐형 테이블입니다.

 

입구방향 쪽으로 길게 테이블이 늘어선 모습이구요.

보이와는 다르게 테이블수가 엄청 많습니다.

맨 안쪽은 20~30명 이상 단체모임이나 회식하기에 좋은 단독방이 있구요.

홀쪽에는 기본 10명이 앉을 수 있는 자리도 많습니다.

왼쪽 한켠에는 주방이 길게 위치해 있는데요.

주방이 투명창으로 보이니 더욱 신뢰가 가요.

불고기집의 기존 상식을 탈피한 새로운 접근입니다.

"보이는 주방"

 

 

테이블의 모습

8인이 오붓하게 먹을 수 있는 공간입니다.

이런 장소에서 지인들끼리 오붓하게 자리하면서

식사를 하기에 적합한 장소입니다.

 

창가 4인 테이블의 모습은 아래와 같습니다.

단독공간이라 공간의 분절을 원하시는 분들이 선호할 듯 싶습니다.

 

창가 6인 테이블입니다.

테이블과 의자가 까사미아 풍입니다.

모던이죠. 엔틱이 아닌.....

분위기 좋죠?

 

2인 테이블에서 6인테이블, 8인까지 다양한 인원수를 맞이할 수 있도록

테이블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인테리어에 투자한 만큼

센스가 있는 만큼

맛은 어떤지 보시죠.

 

 

일상별식의 메뉴

엣불고기 일인분 15천원, 공기밥 별도입니다.

따라서 일인분에 1만6천원이라 보시면 되구요, 2인 이상 주문입니다.

어디 패밀리레스토랑 가서 먹는 돈으로 이런

고기 먹는 게 더 나을법한 금액대죠.

 

 

불고기와 육회의 음식모습

불고기의 모습입니다.

야채듬뿍, 고기 상태 좋아 보이고~~

열심히 구어지고 있습니다.

 

이렇게 점원 분께서 고기가 잘 익을 때까지 관리해 주셔서 좋습니다.

다 익으면 먹어도 좋다고 말씀해 주시죠.

저는 어디 가서 고기 굽는거 좀 안좋아 해요...ㅋㅋㅋ

 

기본 반찬/소스의 모습입니다.

그냥 대충 나온 반찬은 아니라는 인상입니다.

야채가 다들 신선해요.

 

자~~ 한 상 걸게 차린 모습입니다.

불고기2인분, 공기밥, 맥주, 육회를 주문하면 이렇게 상을 차려줘요.

 

육회는 양이 작은만큼 꿀맛이에요. 12,000원이에요.

 

두근두근~~

첫 쌈을 하기 위해 이것 저것 쌓아 올립니다.

 

특이하게도 월남쌈 먹을 때 먹는 라이스페이퍼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라이스페이퍼로 돌돌 말아서 소스 찍어 한입~~

불고기의 맛이 깍고 깍은 정수의 맛이랄까?

호불호가 갈리는 맛은 아니구요. 모두를 위해 개방된 그런 맛이에요.

 

이렇게 먹는 방법도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고 봅니다.

사진 보고 있으니 배가 고파요...ㅋㅋㅋ

 

제가 찾은 날에도 지인분들끼리 많이들 오셨더라구요.

나이대도 다양합니다. 20~50대까지 다양다양~~

 

친척모임, 친구모임 장소로 제격이에요.

 

 

찾아가는길

식사 후 나름 컨셉을 잡고 아웃포커싱을 잡아 촬영한 일상별식 명함입니다.

 

오른쪽은 성냥갑.

답배는 몸에 해롭지만 성냥은 해롭지 않아요....

 

오시는 길은

저야 홍대 토박이처럼 골목골목을 많이 다녀 잘 알지만

처음 오시는 분들은 네이버지도 켜고 오심 금방 찾으세요.

연남동과 합정역에서도 금방 갈수 있는 위치에요.

저는 합정역에서 금방 갔어요.

인천 송도점과 숭의가든도 체인점 아닌 직영점으로 있어요.

지도에 일상별식 검색하면 인천송도점도 나오는데 인천 가지 마시구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서교동 355-28 | 일상별식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s

  1. Bliss :) 2016.08.29 20:4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재미있고 자세하게 글 써주셔서 즐겁게 봤네요ㅎㅎㅎ메뉴판을 보면서 지금 당장 주문할 기세로 신중하게 고르고 있었다는!!??ㅎㅎㅎㅎ 메뉴판 첫페이지가 인상적이네요. 고수의 손길을 이어받은 모던한 한식 맛집이네요. 곳곳에 아이디어가 돋보이네요. 라이스페이퍼를 활용한 것도 그렇구요. 반찬도 많이 나오고 좋네요.아직 아침 먹기 전인데 배가...급 고파집니다ㅎㅎ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네요. 굿 나잇 되시길요^^

  2. IT세레스 2016.10.03 03:2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분위기도 좋고 정말 먹음직스러운 음식입니다.^^
    공감하고 갑니다.^^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