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의 시작도 코스피 시장이 신고가를 갱신중이다. 상반기 코스피를 주도한 주식은 바로 대형주였다. 주도한 종목을 분석해 보니 역시 외국인과 기관이 보유한 대형주였다. 개인투자자는 보통 가치투자, 저평가주식을 보유해 큰 몫 챙기려는 성향이 강하다. 실제 보유성향이 개인투자자, 즉 개미투자자는 중소형주 보유비율이 높다.

 

코스피 시가총액 1~100위의 상승률은 19.8%, 101~300위는 12%, 그 외는 5%였다.

작년 상반기에는 이런 분석에도 불구하고 자신이 보유한 주식은 왜 안오르고 떨어 졌을까? 어찌 떨어진 주식만 보유하고 있었을까? 같은 주식을 보유한 두 명의 투자자가 있어도 한사람은 손해를 보고, 다른 한 사람은 수익을 낼 수 있는 것이 바로 주식투자다. 언제 매수하느냐에 따라, 또 언제 매도하냐에 따라 수익률이 달라 지기 때문이다. 10종목 보유 중 1종목이 조금 오르자 급히 차익실현하느랴 매도에 급급한 반면, 상승세를 즐기며 느긋하게 지켜보는 사람의 차이가 수익률의 차이다. 반대로 하락세를 보이자 손절매하여 추가손실을 끊었던 사람과 아쉬움에 끝가지 보유하였다가 반토막이 난 주가에 울상인 투자자......이 이야기는 과거사례에 불가하다. 꼭 이렇게 하더라도 누가 옳은가는 판단할 수 없다. 오늘의 해답이 내일 실패를 가져다 줄수 있기 때문이다.

 

 

주식투자를 못하는 사람의 특징은 지나치게 저가에 매수하려는 성향이 강하다고 한다. 비싸면 못사는 것이다. 물론 내가 그랬다. 저가매수를 위해 기다렸다가 매수했는데 갭하락하는 경우를 수도 없이 경험했다. 반면에 비싸서 못산 주식이 상승세를 타고 고점을 갱신하는 간접경험으로 실소를 금치 못한 경우를 많이 봤다. 반대로 투자해 보자. 지금까지 투자실패했다면 이제부터는 지금까지의 방법에서 정 반대로 투자를 시도해 보자. 비싼 주식도 추세만 잘 타면 수익을 낼 수 있다. 적당한 목표가 시점에서 차익실현을 해 보자. 소위 모멘텀을 타는 주식을 매수해 보자.

투자에 있어 리스크는 당연히 따르게 마련이다. 특히나 주식투자를 하는데 리스크를 회피하려는 성향을 보인다면 이건 수영을 하러 갔는데 몸에 물은 묻히기 싫은 마음과 비슷하다. 리스크를 안고 투자하는 것은 당연하다. 다만 리스크 관리수단과 원칙 속에서 투자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테면 수익권의 주식을 5% 수익률에서 차익실현하는 매도원칙과 5%하락시 손절매하는 원칙은 리스크 관리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종목은 어떻게 골라야 하나? 실적 좋은 대형주 치고 주가가 안오른 종목이 없다. 이것은 불변의 진리다. 하지만 실적은 좋은데 주가가 하락한 중소형주는 지금 보유중이다. 이유는 쉽게 바람에 흔들려 그런 것으로 판단된다.

중소형주가 확실히 등락폭이 심해 베팅심리가 큰 것이 사실이나 현실에서는 쪽박를 차는 일이 비일비재하므로 유의하자.

주식투자 방송이나 책은 도움이 안된다. 방송하는 사람들이 진짜 투자기법을 잘 알고 있으면 무엇하러 방송하는가? 그냥 투자로 편히 살 것이다.

 

수퍼개미 이봉수 교수의 주식투자 비법은 아래 포스팅에 있다.

2016/08/11 - [자유로 가는 길] - 수퍼개미 카이스트 김봉수 교수의 주식투자 비법

 

글에 공감을 불어 넣어 주세요.

 

 



Comments

  1. 분도 2017.07.19 20:0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좋은글 잘읽었습니다.

  2. 베짱이 2017.07.20 04:1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배당주가 좋아요. ㅠ..ㅠ 실적만 믿고 투자했다가.. ㅠ..ㅠ

  3. Bliss :) 2017.07.20 13:2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대학 다닐 때 칭구가 주식 동아리 하자고 했는데... 그때 조인해서 공부라도 해둘걸 은근 후회되더라구요ㅎㅎ 꼭 많은 금액을 투자하지 않더라도 소액투자는 지속적인 관심을 갖게해 경제의 흐름을 읽는 데에도 도움이 많이 될 것 같아요! 물론 수익이 나면 더할나위 없이 좋구요^^ 방금 전에 읽은 이전 글도 그렇고, 이 글도 그렇고...주제도 다른데 어쩜 적재적소에 딱 맞는 어휘들을 잘 구사하시는지...전부터 느꼈지만 오늘 또 새삼스레 필력이 좋으신 걸 느끼고 갑니다. 오후 시간도 내더위
    물러가게 씩씩하게 보내시길요^^

Leave a Comment

 



 

헬로비전

요즘 SKT 합병 이슈로 업계에서 떠들썩 한 종목입니다. 요 몇일 급등했지만 오늘은 하락중이네요. 저의 주식 포트폴리오 중 가장 비중이 높은 종목입니다. 현재 손실중이구요. SKT 합병은 될 것 같고, 합병은 호재로 작용하여 주가를 끌어 올릴 것 같습니다. 회사가 미젼이 있으니 더 가져가 볼 계획입니다.

 

하이록코리아

고점에 사서 3% 목표로 매수하였습니다. 하지만 지금 수익율은 -3%입니다. 돈 잘버는 회사이기에 조금 더 가져가 볼 생각입니다.

 1년 차트로 보면 아직 상승여력은 있다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돈 잘버는 회사이기에 손절따위는 있을 수 없습니다.

 

인바디

이 종목 역시 고점에 사서 고생하고 있는 주식입니다. 주당 가격이 5만원 이상이면 추매에 부담을 느낍니다. 금방 덩어리가 커지고 그래서 코너에 몰리는 수모를 당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입니다. 인바디는 -10% 찍으면 추가매수를 염두해 두고 있습니다.

 1년 차트중 현재 약간의 고점....이후 하락세일까요 상승세일까요? 변곡점을 만들고 있는 현재 주가입니다.

 

SK하이닉스

주가는 수익성도 중요하지만 미래성장성도 못지 않게 중요하다는 교훈을 하이닉스를 통해 배우고 있습니다. 반도체 회사를 가지고 싶어 기웃거리다가 삼성전자는 너무 덩어리가 커 손을 못대고 만만한 하이닉스를 매수하여 보유하고 있지만 -25%입니다.

아직까지는 돈을 잘 벌고 있으나 반도체 관련 중국의 추격이 만만치 않다는 암울한 뉴스 덕에 미래성을 보장받지 못하고 빌빌대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30% 이상 떨어지고 횡보한다면 추가매수 여력이 있는 주식입니다. 대한민국 대표기업이 중국의 기습으로 쉽게 무너지리란 예측을 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바닥을 기고 있는 하이닉스 주가입니다.

 

넥센타이어

역시 믿음의 넥센타이어입니다. 야구도 잘 하고 타이어도 잘 팔고~ 돈도 잘 버는데 왜 주가가 떨어질까 싶었습니다. 한참 떨어졌을 때 추가매수를 하지 않은것이 넥센한테 미안합니다. 못믿은 걸까요? 아니면 더 떨어지기를 기다린 걸까요? 역시 주식은 인간의 심리와 깊은 연관성이 있나 봅니다.

 한창 전고점을 향해 내달리고 있는 넥센. -20% 이상의 손실이 났던 종목인데 최근에 수익권에 진입하여 일부를 남기고 분절하여 매도하였습니다. 멋있는 넥센입니다.

 

삼성SDI

이차전지에 대한 투자, 그리고 삼성의 네임벨류로 보유한 종목입니다. 투자한 돈이 아직 수익을 내고 있지는 못하는 기업입니다. 이차전지 관련 LG화학이 여러 모로 삼성SDI보다 우월하지만 단 하나의 부담, LG화학이 30만원대라는 점 때문에 삼성SDI를 선택하였습니다. 하지만 역시나 손실을 보고 있으면 마음이 약해지는 법입니다. 손실이 나니 돈을 못버는 회사에 대한 불신으로 추가매수도 부담스럽고 매도하고픈 마음이 굴뚝입니다.

 1년 차트로는 중간 가격 정도 돼 보입니다.

 

제일기획

국내 제일의 광고회사에 투자했습니다. 이후 삼성그룹에서 지분을 팔아 치우며 삼성그룹에서 벗어나고 있습니다. 이후 주가는 보시다시피 곤두박질 치고 있습니다.

 삼성에서 주는 물량 여하에 따라 회사가 흔들리는 기업이라고는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삼성의 피가 잘만 돌고 돌아 자생력을 키울 수만 있다면 주가는 다시금 반등이 일어날 것입니다. 삼성 퇴직자도 삼성에서 뒤를 봐주는데....삼성그룹에서 퇴직했다고 바로 내치기야 하겠습니까? 현재 대안도 없구요. 참고로 이노션은 현대차그룹의 광고회사인데 그 회사 주가는 지금 천장으로 올라가 있습니다.

 

KCI

돈잘버는 중소기업에 투자하고 싶어 보유중입니다. 주가는 아직 세력의 힘을 받지 않아 평행가도를 달리고 있습니다. 제 수익율도 그럭저럭 평행을 달리고 있죠.

 과거에 비하면 저점이며, 이런 알짜 주식이 한번 부각되면 큰 각도로 점프할 수 있어 기대하고 있습니다.

 

현대로템

전동차 제조 독점기업 현대로템. 하지만 거의 공기업 수준의 수익구조로 저를 실망시키더니만 급기아 최근 3개월동안 부지런히 오르고 있네요. 독점사업이라는 매력 때문에 로템을 매수하였지만 독점도 독점 나름이지 방만경영을 하는지, 나태한 경영을 하는건지 돈을 못버네요. 국내 전동차 시장이 제한되어 있고 해외 시장의 경우 기술력, 영업력 등이 떨어지는 상황에서 돌파구를 못찾고 있는 로템입니다.

 지금까지의 그림은 거의 완벽에 가까운데 이후 전고점을 찍느냐 마느냐, 상승여력이 있느냐에 따라 주가는 달라질 것입니다.

 

TIGER 원유인버스선물

유가는 계속 떨어질 것이라는 전제로 매수한 저의 예측과는 전혀 반대로 움직이며 최고 손실율을 보이고 있는 종목입니다. 오늘 매도를 하고 싶었으나 꾹 참고 조금 더 지켜 보고 매도하기로 하였습니다.

 제 투자예측을 비웃는 원유인버스. 실패를 새겨 좋은 본보기로 남겨야 겠습니다.

 

TIGER 차이나A인버스

중국의 경기는 앞으로도 안좋아 질것이다라는 전제로 매수한 종목입니다. 정확히는 상해증시와 심천증시는 안좋을 것이다의 예측이었는데 이 역시 지지부진입니다. 매수 이후 횡보하고 있습니다. 중장기 예측은 아니고 단기적으로 중국증시가 안좋을 것이라는 예측이었는데 앞으로 이런 종목은 매수하지 않으렴니다.

 

 

 

 



Comments

  1. 베짱이 2016.04.13 05:35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이 많은 종목중 빨간색은 3개뿐이네요. ㅠ..ㅠ

  2. Bliss :) 2016.04.13 09:0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주식 어려운 것 같아요ㅠ.ㅠ 꼭 뜻하시는 목표 수익에 달성되길 바래요^^ 해피 투표일되세요!

    • 레오나르토드 2016.04.14 16:5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별에 별 방법을 다 해보고 있습니다.

      결국은 우량주를 심리전에 말리지 않고 싸게 사서 비싸게 하는 것이라고 주식투자를 정의하고 싶습니다.

      쉽고 빠른 부자로 가는 길이 주식이지만, 대신 떨어지면 가시밭길로 들어서는 어려운 길이죠.

  3. 평강줌마 2016.04.16 06:4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주식을 2008년부터 시작했지만 주식의 답은 시간인 듯 해요.
    멋진 빨간불로 많은 수익이 나셨으면 해요.

Leave a Comment

이전 1 다음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