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청역 인근에서 극심한 정체를 보일 때 대체 대중교통 수단을 이용하여 파주, 일산으로 퇴근하는 방법을 연구해 보았습니다. 일단 지하철을 이용하여 시청역에서 신촌역까지 이동(약 10분 소요) 후 신촌역에서 M버스 탑승장소인 연대앞 버스정류장까지 도보로 6~7분 걷습니다. 시청역에서 연대앞 버스정류소까지의 이동시간은 넉넉히 20분 정도가 소요될 것으로 추정합니다. 엠버스가 광화문 및 시청에 18시 전후로 도착하여 퇴근길 직장인이 많이 못탔다는 가정 하에서(다시 말해 빈 좌석이 연대앞에 있다는 가정), 그리고 시청에서 연대앞 정류소까지 교통정체가 예상된다면 20분 내 연대앞에서 엠버스를 잡아 탈수 있을 것입니다. 충분히 승산이 있는 게임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이 대체방법을 요약하자면 막히는 길은 재빨리 지하철로 이동 후 엠버스의 서울 마지막 탑승지에서 탑승하여 전체 퇴근시간을 줄이자는 것입니다. 또한 퇴근시간인 18시 경 시청역 부근 신한은행본점 정류소에서는 빈자석이 없어 못탈 수 있으니 빈 좌석이 있는 정류장으로 이동하여 탑승하는 방법이죠. 단, 18시~18시10분 정도에 시청역에서 지하철을 타야 합니다. 그 이후에는 연대앞정류소에서 정차하는 엠버스 좌석이 없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일산 가는 엠버스는 덜 하겠지만 파주 가는 M7111같은 버스는 좌석이 없을 것으로 판단합니다.


이 퇴근방법은 사실 약간의 우려가 있는 것도 사실입니다. 신한은행 앞까지 엠버스 좌석이 남아 있다 하더라도 이후 서울역 정류소, 이대후문 정류소, 연대앞 정류소에서 타는 승객들이 과연 몇 명이나 될까 하는 의문입니다. 36석이 정원인 엠버스에서 목표 승차지점인 연대앞정류소에 빈 좌석이 있을까 하는 것이 가장 큰 우려입니다. 이것은 평일 동 시간대에 ‘서울버스’ 어플을 통해 연대앞 정류소를 지나는 엠버스의 빈좌석을 체크하는 수밖에 없습니다. 차가 많이 막히는 금요일과 월요일 정도를 확인하면 직접 시도하지 않더라도 빈좌석 확인이 가능할 것입니다. 또 다른 우려는 연대앞 정류소에서 탑승했다 해서 과연 퇴근시간을 얼마나 단축할 것인가의 우려입니다. 경의선을 이용하여 퇴근하는 시간이 평균 1시간 25분이라고 가정한다면 최대 1시간20분 정도의 시간이 나와야 고생한 보람으로 5분 단축 및 앉자서 퇴근하는 편안함을 쟁취할 수 있겠습니다.

위성도시에 사는 직장인에게 출퇴근은 전쟁 그 이상입니다. 다양한 방법을 연구하고 간접경험, 시뮬레이션 가동, 정보수집 등을 통해 보다 빠르게, 보다 안락하게 출퇴근하는 직장인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위성도시에서 서울로 출퇴근하는 직장인 모두 파이팅입니다.

다음 시간에는 지금까지 모아둔 버스어플 정보를 분석하여 여러분의 퇴근길 정보를 보다 스마트하게 제시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Comments

  1. IT세레스 2016.10.21 02:0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출근도 쉽지가 않군요.
    서울 일산 파주 까지 출퇴근길이 장난아니네요.

  2. Bliss :) 2016.10.21 08:2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주택은 우후죽순으로 계속 생기는데 그에 맞게 수도권 교통 시스템이 잘 보완되어지면 좋겠네요! 그동안 쓰신 도꺼미 선배님의 실질적이고 정확한 경험과 분석들 좀 읽고 반영해야 할텐데 말이에요! 따스한 금욜 되세요^^

    • 레오나르토드 2016.10.21 09:38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신도시 계획에서부터 광역교통 대책을 세우긴 한데 그 계획이란 게 너무 현실과 동떨어져 있어 반영이 힘들어용. 현실에 부합한 교통정책, 빅데이터로 풀수 있습니다.

Leave a Comment

 



 

어제는 화요일 오늘은 수요일, 요일마다 패턴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보통의 화요일과는 다르게 서울시내 차량이 너무 막히더라구요. 이럴 때 드는 생각은 서울시내, 광화문, 시청 등지에 대규모 집회가 있나 의심하기도 합니다.

<사례소개>

전에 한번 저녁 6시 경 시청역에서 파주운정 오는 M7111을 기다리는데 전국 건설기계노동조합 집회가 있어 전국에서 조합원들을 나르는 버스들로 시청 앞이 꽉 막혀 있는 겁니다. 그래서 평소 1시간이면 걸릴 거리를 1시간 50분 정도 걸렸던 기억이 나네요.

광역버스로 퇴근하지 않더라도 경의선 전철이라는 대체수단이 있기 때문인데 평시 안막히는 날 같은 경우에는 광역버스가 승차감도 좋고 빠르고 해서 선호하는 교통수단입니다. 이 모든 건 사전정보에 따라 판단하는데 네이버지도만 가지고는 올바른 판단을 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저의 경우 교통상황을 확인하는 수단으로 네이버지도의 교통상황과 지도 내 CCTV를 통해 육안으로 교통상황을 확인합니다. 여기에 더해 경찰청 교통정보센터에서 당일 퇴근시간 근처에 서울도심에서 집회가 신고되어 있는지 확인하는 방법을 추가할까 합니다.

해당 사이트는 서울지방경찰청 종합교통정보센터(http://www.spatic.go.kr/index.do)입니다.

첫 화면에 팝업으로 집회통제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종합교통정보센터 문의전화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전화번호는 02-700-5000입니다.

 

아침이나 저녁시간 라디오를 듣다 보면 서울시경에서 교통상황을 브리핑해 주곤 하는데요 시경에서 교통정보를 확인하는 생각을 이제서야 했다니 후회와 안도가 교차됩니다.

시경은 도로의 모든 상황정보를 지배하고 있으니 여기를 앞으로 애용해야 겠습니다.

 

 

참고로 9.22~23일은 서울도심에서 대규모 집회가 계획되어 있습니다.

많은 광역버스 및 M버스가 시청역, 서울역 일대를 경유하며, 아래 신고된 집회는 이 일대에서 퇴근시간대에 진행할 예정이니 교통혼잡이 예상됩니다. 당연히 내일이나 모레 같은 날에는 지하철을 이용하여 퇴근하시는 것이 신상에 좋을 것 같네요.

퇴근시 버스탈까 지하철(전철) 탈까 고민스러우신가요?

서울지방경찰청 종합교통정보센터에서 시내 교통상황을 확인해 보세요.

그리고 판단하시면 보다 편안한 퇴근길이 되시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그럼 편안한 퇴근길을 기원하오며 글을 마칩니다.

 

 



Comments

  1. 생명마루한의원 일산점 2016.09.21 22:55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2. Bliss :) 2016.09.22 07:3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도로를 지배하는 자!라는 닉넴을 주고 싶습니다ㅎㅎㅎ 어쩜 교통상황을 이렇게 야무지게 첵업하시는지ㅎㅎㅎ매번 놀랍습니다. 오늘 하루도 활기찬 하루 되세요^^

  3. 비키니짐(VKNY GYM) 2016.09.22 11:0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오오~~ 좋은 정보 잘 보고갑니다.

Leave a Comment

 



 

처음 네이버 지도에서 검색할 때에는 아래와 같은 경로로 안내해 주더라구요.

시청역-서울역(급행 탑승)-운정역

그럴듯해 보였습니다. 일단 표면적으로는.....단 51분 밖에 안걸려서요...

 

 

 

하지만 맹점은 금방 발견되었습니다.

서울역에서 문산행, 즉 운정역을 가는 전철이 몇대 없다는 것입니다.

특히나 네이버지도에서 안내해 주는 퇴근길 문산행 급행전철은 19:30, 21:00  딱 두대 있습니다.

급행이 아니더라도 한시간에 한대 다니니 원 시간 맞춰 타겠습니까?

<서울역-문산행 전철시간표>

 

그래서 찾은 대안이 바로 시청역-홍대입구역-운정역 코스입니다.

소요시간은 1시간 8분입니다.

퇴근시간대 홍대입구역에서 운정역 오는 전철은 한시간에 4~5대, 다시 말씀드려 12~15분에 한대 꼴로 운행하기 때문에

비교적 기다리는 시간 없이 탈 수 있습니다.

다만, 서서 가야하는 불편함이 있기는 합니다.

 

홍대입구역에서 문산행 전철시간은 아래와 같습니다.

18시 정시 퇴근시간 이후 거의 10분 간격으로 전철이 움직이네요.

특히 18시 14분, 24분, 34분 전철은 칼퇴시 이용 가능합니다.

 

서울시청역 옆 삼성본관(신한은행 본점 앞)에 운정지구행 엠버스인 M7111이 다니긴 합니다만....

이곳에서 퇴근시간대에 타는 것은 하늘에 별따기입니다.

대신 버스의 대안으로 말씀드릴것 같으면 대화행 엠버스인 M7106번을 타는 것입니다.

단, 대화역에서 내려 다시 운정지구를 향하는 시내버스를 타야 하는 불편함을 감수해야 합니다.

 

 



Comments

  1. Bliss :) 2016.03.07 22:5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한 시간에 한 대 오는 전철 눈 앞에 놓치면, 자동 좌절+탄식이 나오겠네요.
    교통시스템을 잘 활용하는 것만으로도 틈새 시간을 꽤 벌 것 같네요.
    편안한 굿밤 되세요^^

    • 레오나르토드 2016.03.08 09:18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출퇴근길은 일단 정보가 생명입니다.
      환승 찰라에 정확한 정보와 빠른 판단만이 집에 5분이라도 일찍 올수 있는 방법이죠.

      낭만적인 캐나다의 일상과는 거리가 좀 있죠?

Leave a Comment

이전 1 다음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