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권, 특히 야권의 화두로 꽤 오랜동안 주요인물로 간주돼는 김종인 비대위 대표에 대해 문득 궁금해 졌습니다. 한때 여권의 인물이었던 인사가 왜 갑자기 야권으로 이적하였는지는 정치적인 사안이라 논외로 하고 그의 행적에 대해서 확인해 보고 싶었습니다.

<자료출처 : 네이버 인물검색>

나이는 77세, 1940년생입니다. 80세에 이르는 나이임에도 아직도 현역 중진이기에 상당히 롱런하는 축에 속합니다.


<자료출처 : 네이버 인물검색>

학력을 보면 서울에서 출생하여 서울 소재 중앙고를 졸업 후 한국외대 독어과 졸업, 이후 독일 뮌스터대학에서 경제학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 후 국내로 돌아 옵니다. 전형적인 독일박사 후 교수직을 염두해 둔 코스를 밟은 것입니다. 이후 서강대 경제학교 교수직을 5년 정도 하다가 정계에 입문합니다. 전두환 시절 연속으로 2번 국회의원에 당선되어 정치활동을 합니다. 참고로 민주정의당은 전두환/노태우 전 대통령의 정당이었습니다. (얼듯 보면 민주계열의 정당처럼 보이지만.......)

<자료출처 : 위키백과>

 다음 경력은 노태우 시절의 보건사회부 장관, 대통령비서실 경제수석 자리를 그의 이력에 추가합니다. 그 다음은 다시 정계, 노태우 정권 말 다시 14대 국회의원 선거에 당선됩니다. 김영삼 정권이 들어 서면서 별다른 이력 없이 지내다가 새천년민주당 소속으로 다시 17대 국회의원에 당선됩니다.

국회의원 이후 학계에 머물다가 다시 2011년 한나라당 비대위 위원으로 영입됩니다. 2012년까지 여권에 머물다 다시 학계로.....4년 쉬고 이번에는 야권의 비대위 대표로 추대됩니다. 김종인은 여야를 막론하고 영역 구분 없는 정치생활을 하고 있으며, 롱런할 수 있는 방법을 몸소 보여 주고 있는 분입니다. 신념과 정의는 항상 변할 수 있습니다.(?) "?"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싶습니다.

 

 

Comments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