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 레슨-클리어 스텝, 스메싱

클리어 스탭 - 고질적으로 타격 후 오른발이 앞으로 안나가고 있다. 정확히 말해 조금 나간다. 앞으로 큰 걸음을 해야 중간 위치에서 상대의 다음 볼을 방어할 수 있다.

 

 

드라이브 스탭 - 드라이브 스탭 역시 2발 스탭과 3발 스탭이 있다. 2발스탭은 중앙으로부터 비교적 가까운 곳에 있을 때, 3발 스탭은 네트 좌우측 깊숙한 곳에 있을 때 사용한다. 스텝을 밟을 시 오른발바닥은 항상 엄지발가락이 코트 밖을 향할 수 있도록 한다. 지금 나는 엄지발가락이 네트를 보고 있어 지적을 받았다.  드라이드 시 타격은 손목을 이용하여 라켓 헤드의 회전반경을 그려야 하며, 상체가 앞으로 움직여야 셔틀에 힘이 실린다. 손목을 사용하지 않고 팔만 움직일 경우 힘이 실리지 않으므로 꼭 손목을 사용하여 라켓헤드의 회전반경을 이용하여 셔틀을 타격할 수 있도록 한다.

 

 

스메싱 - 스메싱은 준비동작에서 오른쪽 어깨를 확실하게 셔틀이 날아오는 방향과 수직하게 뒤로 빼고 기다려라. 오른어깨를 뒤에서 장전하여 최대한 어깨를 이용하여 셔틀을 타격할 수 있도록 하자. 또한 오른쪽 어깨를 상대측에 안보이는 것은 또 다른 전략이 숨어 있다. 공격권을 가지고 있을 때 상대에게 나의 오른쪽 어깨와 오른쪽 발을 보여 주지 말라. 보여 주는 것은 내가 셔틀콕을 어디에 칠 것인지 알려주는 격이 된다. 준비동작을 최대한 상대로부터 숨기므로서 다양한 공격을 구사할 수 있는 것이다.

방방 뛰지 말라 체력소모도 클 뿐더러 공이 잘 안맞는다. 스텝을 밟을 때 전체적으로 몸을 가라 앉혀라. 스텝을 밟을 때 보폭을 크게 하라. 좁게 하면 뛰는 습관이 바뀌지 않는다.

Comments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