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사람 서민의 삶, 상대목표와 절대목표

주위사람들 죄다 벤츠 타고 BMW타고 다니는 것 같지만 사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걸어 다니며 버스나 지하철을 이용한다.
비싼 식당은 어쩌다 마음 먹고 가는 곳이지 인스타의 A양처럼 자주 다니지 않는다.
한국에 사는 당신 주위의 대부분의 사람들은 당신처럼 커피값 천원이 싸면 그 커피집에 눈길이 가고 일터넷쇼핑을 할땐 조금이라도 아끼기 위해 열정적으로 인터넷검색을 한다.

 

 

 

인터넷(SNS)에 비친 멋지고 환상적인 그들의 모습과 지금의 나를 비교해 불행하다고 느끼는가? 지인이 사업을 해서, 비트코인을 해서 돈을 왕창 벌었다고 하는데 내 인생은 왜 이리 찌질할까? 최상의 조건, 최상의 모습을 보고 보통의 나, 일상적인 하루를 우울하게 하고 열등감에 빠질 이유는 전혀 없다. 돈이 많아도, 비싼 명품을 들어도 그들 마음 한구석에는 깊은 공허함을 가졌을 수도 있고, 당신이 알지 못하는, 당신에게는 보여 주지 않는 상처를 감추고 살아갈 수도 있다. 사지가 멀정한 당신, 일상을 살아가는 당신을 부러워 하는 이들도 있다. 정신/신체적 장애을 가졌거나, 죄를 지어 수감생활을 하거나, 가난의 굴레를 벗어나지 못해 좁은 고시원에서 하루 하루를 근근히 버티는 사람들은 당신의 일상을 사치라고 생각할 것이다.

절대목표를 가지고 삶을 살자. 남과 비교해 내가 이겨야 하는 그런 상대적인 삶을 사는 것보다는 자신에게 맞는 절대목표를 세워 그에 맞는 삶을 살아보는 건 어떨까? 자신만의 인생을 사는 것이다. 절대목표라고 해서 거창할 필요는 없다. 부에 대한 목표라면 일년에 얼마만큼 모으고 싶다는 목표면 된다. 사실 이런 목표는 우리가 일상적으로 세우는 목표다. 일년에 책 몇권 읽기, 돈 얼마 모으니, 운동하기 등등. 다만, 승진을 위해 상대 동료와 경쟁하며 시간과 노력을 허비하는 것으로 인생을 낭비하지 않았으면 한다. 나의 경제적 환경에서는 일년에 2천만원을 모을 수 있는데 옆집은 부동산으로 1억을 모았다고 하니 나도 1억을 모으기 위해 발버둥을 치지 말자. 그 상대적인 경쟁, 자극으로 1억을 모을 확율이 얼마나 될까? 욕심을 버리고 자신의 절대목표를 향해 정진하면 인생은 훨씬 풍요로워 질 수 있다. 직장에서의 스트레스도 줄고, 내 삶이 나에 맞도록 최적화되어 정신적 만족도가 높아진다.
상대와 비교하지 말자. 비교해서 생긴 욕심은 당신의 인생을 불행하게 할 수 있다. 당신은 보통사람으로서 충분히 행복할 수 있다는 사실을 망각하지 말자. 아무리 그렇다고 사회정의까지 포기하지는 말자. 당신이 가진 정의도 절대목표를 세우고 지켜내자.

 

2018/03/28 - [몸건강 마음건강] - tvn 라이브를 보며 혼술, 드라마 라이브 추천 방영시간

2018/03/17 - [몸건강 마음건강] - 인생이 답답할 때, 성취를 위해, 문제를 풀기 위한 방법

2018/02/22 - [몸건강 마음건강] - 인생교훈, 인생이 힘들때 다짐

 

 

 



Comments

  1. Bliss :) 2018.03.30 13:2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캭! 마지막 문구는 정말 명언입니다!! 평소에 느꼈던 레오나르토드님의 가치관이 확 와닿는 표현이네요. 아까 기사 봤는데 연예인들이 절약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휴지를 숨겨놓는다, 변기물을 안 내린다 등 보면서 웃픈 웃음이 나왔죠. 돈 걱정 없어 보이는 연예인들도 절약할 때는 저렇게 아둥바둥하는데 돈 있든 없든 행복은 또 다른거구나 싶더라구요. 상대목표는 수시로 바뀌기에 그로 인한 행복 역시 늘 변하는 것 같습니다~ 내안에서 놓치지 말아야 할 절대 목표 가지고 열심히 뛰어볼게요^^ 좋은글 감사히 읽고 가요!

    • 레오나르토드 2018.04.03 08:22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실현하지는 못했지만, 광복 직후 북한이 꿈꿨던 사회주의는 지금 남한의 자본주의/물질 만능주의보다는 더 숭고하지 않았나 싶어요. 너무 돈 없으면 천대받는, 아니 천대 뿐 아니라 살아가기 힘든 세상은 아니라고 봅니다.

      사회시스템에서 약자를 보호하는 안전장치가 필요합니다.

  2. Deborah 2018.04.01 08:23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아주 멋진 글을 남겨 주셨네요. 오랜만에 들렸는데 꾸준히 활동을 하고 계시군요. 저도 소신있는 삶을 살고 싶습니다.

    • 레오나르토드 2018.04.03 08:2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사실 이리 저리 바빠서 마음먹은 대로 잘 운영하기 힘드네요.

      칭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냥 남에게 하는 말처럼 저에게 하고싶은 말을 적은 거랍니다. 제가 자신에게 해주고 싶은 말이죠.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