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주거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6.22 수도권 직장인 평균 출퇴근시간, 직주거리, 대중교통 등 (3)

 



 

KT에서 LTE 가입자를 대상으로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수도권 직장인의 평균 출퇴근 시간은 1시간 반이라 한다. 지역별로는 서울의 출퇴근 거리가 13km, 인천은 15.7km, 경기도는 16.7km로서 경기지역에 사는 직장인들의 출퇴근 거리가 상대적으로 길었다.

조사는 LTE통신신호를 분석해 월 근무일수 10일 이상, 하루 근무시간 6시간 이상의 사무직 근로자의 데이터를 추출하여 분석했다. 여기에서 오류가 있는 것이 분석대상의 데이터를 표본으로 한다 해도 이 출퇴근 시간이 전체 근로자의 몇프로를 반영할까 하는 것이다. 표본데이터 중에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승용차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혼재되어 있을 것이며, 각각의 비율도 미확인된 것이다. 서울이나 인천 등 관내에서의 출퇴근이라면 이 정도의 출퇴근 시간이 나올 수 있지만 1기 신도시인 일산, 평촌, 부천 등의 도시에서 서울을 대중교통으로 출퇴근 하는 수많은 직장인들은 출근시간만 1시간은 족히 나올 것이다. 그것도 버스가 아닌 지하철을 이용하는 경우에 말이다. 출퇴근시간을 합하면 최소 2시간인데 신뢰를 가장해서 전체를 왜곡한 조사결과가 아닌가 의구심이 든다.

 

 

2기 신도시인 파주운정, 김포한강, 동탄 등 경기도 외곽에서 대중교통으로 출퇴근하는 직장인의 평균 출퇴근시간은 3시간으로 본다. 물론 도어 투 도어 기준이다. 출근시에는 버스나 지하철을 타기위해 현관문에서 나와 걷고 마을버스를 기다렸다가 타서 이동하고 서울행 버스나 지하철을 탄다. 서울에서 내려 다시 직장이 위치한 곳으로 다시 직장으로 걷는 시간을 상상해 보시라. 1시간 반으로는 가능하지 못한 출퇴근 동선이지 않은가?

조사결과는 출근보다는 퇴근에 더 많은 시간이 소요된다고 했다. 이유는 차량정체라고 했다. 퇴근시간대 서울시내 평균시속은 28km, 출근시간대는 29km....도찐개찐인데.....이를 근거로 퇴근 소요시간이 많이 걸린다고 한다. 출근시간을 맞추기 위해 많은 직장인들이 집중되어 대중교통을 이용한다. 그래서 출근길의 도로는 항상 붐빈다. 지하철은 만원이다. 하지만 퇴근시간은 각각 분산되어 있어 출근시간대 보다는 덜 혼잡할 듯 하지만 퇴근길 역시 붐비고 차량정체 또한 출근길보다 심한 이유는 뭘까?

서방 선진국의 유연근무제는 공무원 사이에서 잘 시행되고 있는 걸까? 출퇴근시간대의 분산으로도 충분히 지금보다 나은 출퇴근 소요시간을 확보할 수 있을 터인데 말이다. 출퇴근시간에 할애되는 사회적 비용을 줄이려면 정부와 지자체의 역할이 크다. 대중교통, 도로 등은 공공재이며, 정부는 이를 잘 관리하기 위해 세금을 걷어 들이기 때문이다.

거주환경 때문에, 집값 때문에 직장인들의 직주거리(직장-거주지와의 거리)는 갈수록 늘어난다. 멀어진 직주거리와 비례해 출퇴근시간은 늘어난다. 출퇴근 시간 3시간에서 1시간 반으로 줄이기 위해 거주비용을 2~3억은 족히 투자해야 한다. 물론 같은 전세값, 같은 집값을 유지하면서 직주거리를 좁히고 거주의 질을 떨어트리는 방법도 있다.

<출퇴근버스, 지하철에서는 무얼 하나?>

10년 전에 출퇴근길에 하는 일을 직장인에게 물었더니 잠자기가 대세였다. 음악듣기, 신문이나 책보기 등이 뒤를 이었다. 한때 무가지 신문이 지하철을 점령하던 시기도 있었다.

10년이 지난 지금 우리의 손에는 스마트폰이 있다. 절반 이상은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를 이용하여 출퇴근 시간을 보내고 있다. 스마트폰으로 무얼 하나? 통계에 따르면 뉴스를 제일 많이 읽으며 그 다음으로는 영화나 드라마 감상, 공부, 독서, 채팅 순이었다.

 

관련기사 :

수도권 직장인 42만명 출퇴근에 평균 1시간반 쓴다

출퇴근만 4시간…청춘이 다 가네

구불구불 출퇴근길, 스마트폰으로 ‘정주행’

 

공감은 저에게 힘이 됩니다.

 

 



Comments

  1. Bliss :) 2017.06.22 06:0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저희 형부도 10년을 왕복 3시간 출퇴근 시간을 소비하셨는데...야근까지 매우 잦은 회사라 3~4시간 주무시고 출근하시는 모습 보니 진짜 안쓰럽더라구요. 저도 이와 관련된 기사 봤는데 실제로는 더하는군요. 맞는 말씀이에요! 대도시나 광역도시권이나 각각의 희생이 따르는 건...정부의 정책 없이는 해결하기 어려운 것 같아요@.@ 땅이 넓고 복지가 잘 된 캐나다마저도 토론토와 광역 토론토에 인구가 밀집되어 있어 갈수록 문제가 드러나더라구요. 물론 서울과 경기가 더 심각해보이긴 해요ㅠ 실질적인 문제를 근본적으로 잘 접근하고 나눔해주신 것 같네요! 레오나르도드님의 관찰력과 혜안은 못 따라갈 것 같아요!! 시원한 하루 보내시길요!

    • 레오나르토드 2017.06.22 15:35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혜안씩이나 말씀해 주시니 황송하옵니다. 출퇴근 시간을 최대한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방법, 만족을 주는 방법이 스마트폰 밖에 없더라구요. 오며 가며 시간을 잘 활용하는 것이 장당 현실을 받아들이는 현명한 방법 같습니다. 다행인 현실을 받아 들이며 하루 하루 거북이처럼 엄금엄금 살아가고 있네요.

  2. 시민 2017.10.30 11:06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당연히 출퇴근 시간이 줄어들면 좋겠죠~~~

    이런 방법도 있다고 하네요..
    교통정체를 줄여서 출퇴근시간을 반으로 줄일 수 있다는 내용
    https://youtu.be/8MySKWQ1zJQ
    출퇴근 시간 반으로 줄이기

Leave a Comment


to Top